쉼이있는마음

여행/캠핑/등산/사진

종학당의 여름

댓글 42

여행·캠핑·등산/충청·세종

2019. 8. 6.






종학당의 여름


한낮의 열기가 더해지는 시간입니다. 

돈암서원에서 나와 향한 곳 "종학당"입니다.

먼 하늘엔 먹구름이 드리우고 천둥소리도 들립니다.

종학당 배롱나무꽃은 지금이 한창인 듯 합니다.

나와 같은 마음에 찾은 이들이 연신 이 여름을 담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이 계절은 종학당의 뒷마당에 붉디 붉은 꽃들을 피워놨습니다.

떨어진 붉은 꽃들로 땅도 붉게 물 드려나 봅니다.

다발로 핀 꽃대를 건드리면 쉽사리 한올 한올 부서집니다.

깡마른 명태껍질 같은 줄기는 굽이굽이 휘어져 하이얀 속살을 드러내기 부끄러운 듯 

한가득 붉은 꽃대로 치장이라도 한 모양입니다.  


정수루에 올라봅니다.

멀리 병사저수지와 높지 않은 산새가 펼쳐집니다.

시원스레 소나기라도 내려 처마로 떨어지는 물방울 보며 더위를 달래보면 좋으련만

하늘은 요란하게 마른 천둥만 울려대다 다시 햇살을 드러냅니다.

석달 열흘 피고 지고, 지고 피기를 반복하다 

이윽고 붉은 꽃이 져버리면 가을이 올까요.
































































'여행·캠핑·등산 > 충청·세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천항/충청수영성  (13) 2019.09.25
마동창작마을  (8) 2019.09.19
명재고택의 여름  (2) 2019.08.28
배롱나무꽃 핀 충곡서원  (8) 2019.08.15
종학당의 여름  (42) 2019.08.06
돈암서원의 여름  (5) 2019.08.05
읍성의 야경/해미읍성  (8) 2019.07.30
비오는 날 숲길을 걸으며 / 봉곡사   (16) 2019.07.22
이원역/이원벽화마을  (5) 2019.0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