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애청곡

잠용(潛蓉) 2018. 2. 10. 19:23




"The Last Farewell" (1971)

(마지막 이별)

Written by Ronald Webster & Roger Whittaker

Sung by Roger Whittaker


< 1 >

There's a ship lies rigged and ready in the harbor
Tomorrow for old England she sails
Far away from your land of endless sunshine
To my land full of rainy skies and gales
And I shall be aboard that ship tomorrow
Though my heart is full of tears at this farewell

배는 출항 준비를 끝내고 항구에 정박해 있어
내일이면 영국으로 항해를 시작할 거야
끝이 없는 당신의 태양의 나라를 버리고 멀리멀리
언제나 비구름과 회오리로 가득한 나의 나라로
나는 내일 그 배를 타게 될 거야.
가슴 속에는 이별의 눈물을 가득 담은 채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 2 >

I've heard there's a wicked war a-blazing
And the taste of war I know so very well
Even now I see the foreign flag a-raising
Their guns on fire as we sail into hell
I have no fear of death, it brings no sorrow
But how bitter will be this last farewell

나는 사악한 전쟁이 일어날 거라고 들었어
그리고 전쟁의 쓴 맛도 너무 잘 알아
지금도 외국 깃발이 펄럭이고 있어
우리가 지옥행 항해를 시작할 때 총을 쏘았어
나는 죽음이 무섭지는 않아 그리고 슬픔도 없어.
그러나 이 마지막 이별보다야 더 아프겠는가?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 3 >

Though death and darkness gather all about me
My ship be torn apart upon the seas
I shall smell again the fragrance of these islands
And the heaving waves that brought me once to thee
And should I return home safe again to England
I shall watch the English mist roll through the dale

비록 죽음과 어둠이 나에게 몰려와
내가 탄 배가 바다 위에서 산산히 부숴진다 해도
나는 이 섬의 향기를 다시 맡고 싶어
파도가 나를 싣고 다시 너에게 대려다 준다면 말이야
그리고 만일 영국으로 안전하게 돌아갈 수 있다면
난 골짜기를 흐르는 영국 안개를 다시 바라보게 될 거야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For you are beautiful, and I have loved you dearly
More dearly than the spoken word can tell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당신은 아름답고. 그리고 난 당신을 사랑했으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으리 만큼 아름다우니까


<직역 잠용>



 "The Last Farewell"의 탄생 유래



"The Last Farewell"은 영국 케냐족의 민요가수 Roger Whittaker가 1971년에 작곡한 노래이다. Whittaker는 1971년에 영국에서 Zack Lawrence가 조작한 풀 오케스트라의 지원을 받으며 라디오 음악 프로그램을 맡고 있었는데, 당시 Whittaker는 청취자들에게 말하기를 "내가 만든 아이디어 중 하나인데 시청자들이 그들이 쓴 시나 노래 가사를 방송국에 보내주면 나는 그 중에서 골라 노래를 만들려고 한다고 말해다. 그랬더니 매주 백 통 이상의 답장을 받으며, 26주일을 보냈다"고 말했다. 이때 영국 버밍엄 출신의 은세공자 Ron A. Webster는 Whittaker에게 "The Last Farewell"이라는 시를 보냈는데 이것이 선택되었고. 라디오 프로그램에 나타나게 되었다. Whittaker의 1971년 앨범 'New World in the Morning (미국과 캐나다에서는 A Special Kind of Man) 에서 이 곡을 녹음했고 공연까지 하게 되었다. 뮤직차트에는 오르지 못했지만 소수곡 중의 하나가 되었다.


작사자 Ron Webster는 미들랜드 Solihull 지역에 사는 은세공(銀細工) 기술자인데 그는 어느날 비가 내리고 창문이 빗물이 떨어지는 미들랜드 버스의 2층 좌석에 앉아 일터에서 집으로 돌아 오면서 그 비오는 밤에 영감을 얻었다고 한다. 그때 그는 덥고 축축한 미들랜드 버스가 아닌 어딘가에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당시 Roger Whittaker는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었고 자신의 음악을 틀어 놓고 있었는데 그때 Whittaker는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에 Webste가 지은 "The Last Farewell"의 가사를 실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그는 자신의 1971년 앨범 <Special Kind Of Man>을 녹음하면서 거기에 이 곡도 함께 실었다. 4년 뒤 캐나다에서 애틀란타 라디오 방송국이 이 곡을 내보냈는데 진행자의 부인이 이 곡을 듣고 매우 좋다고 말했다. 그리고 그 곡은 Whittaker의 탑 40 히트가 되어 미국에서 싱글로 출시되었다. 이로써 "The Last Farewell"은 그의 가장 큰 히트작이 되었고, 이후 지금까지 전세계에서 1,100 만장 이상 판매되는 기적을 낳게되었다.<Wikipedia>


"The Last Farewell"
Single by Roger Whittaker

from the album <New World in the Morning>


Released/ 1971 (Reissued 1975)
Format/ 7" (45 rpm)
Recorded/ 1971
Genre/ Pop
Length/ 3:38
Label/ RCA Records
Songwriter/ Roger Whittaker, Ron A. Webster
Producer/ Denis Preston

---------------------------
Roger Whittaker singles
"Mamy Blue" (1971)

"The Last Farewell"  (1971) 



Roger Whittaker - The Last Farewell 1975


Elvis Presley - The Last Farewell


The Last Farewell -- Roger Whittaker


Roger Whittaker - "The Last Farewell"


The Last Farewell" - Ray Conniff


Roger Whittaker the Last Farewell


Lenard Best - The last Farewell


Johnny Fender - The last Farewell


Hugo Strasser - The last Farewell


The Last Farewell - by Matthias Dobler


Simon Paul - The Last Farewell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너무나 좋음 팦 입니다 즐감 또 즐감하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