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시-자연

유유 2013. 10. 7. 10:42

                    바람이 내는 풍경소리

 

                           땡그랑

                             한 소리에

                             정신이 번쩍 들어

                             숨 한번 가다듬고

 

                             땡그랑 땡그랑

                             두 소리에

                             남은 번뇌 모두 긁어

                             허공에 뿌려보네

 

                             맑디맑은 풍경소리

                             새소리 벗을 하니

                             바람의 노고는

                             구름같이 가볍지만

 

                             풍경을 두드리다

                             일순간 해탈하면

                             풍경소리 그쳐

                             적만만 더 하네

 

 

 

 

 

<산사의 풍경소리는 제행무상의 메아리다>

 

 

 

유유에세이~ "바람의 개똥철학" 세번째 시입니다.. ^^

바람이 내는 풍경소리...

풍경사진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올려봅니다..

이번사진 역시 서정용 선생님 작품입니다.. ㅎㅎ

출처 : 유유의 습작노트
글쓴이 : 미정이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