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코스모스 한들한들 피어있는 길

댓글 36

여행 부산

2020. 9. 29.

부산에 코스모스꽃 핀 곳이 없을까? 생각해 봤지만 철마 장전천 밖에 생각이 안나. 철마 한우불고기축제 때 가면 뚝방길에 피어있던게 생각나서 가 보았더니  꽃은 여전히 피어있었다.  코로나19 때문에 한우불고기축제는 하지 않지만 코스모스꽃 피어있어 반가웠고, 덤으로 고마리꽃까지 보았으니 힐링이었다. 꽃은 예쁘게 피었는데 사진은 예쁘게 찍을수가 없어 ......... ㅠㅠㅠ  밭에 많이 피어 있는게 아니라서 그런걸까. ? ㅋㅋㅋ 눈으로 본만큼 사진은 예쁘지 않아 아쉬웠어 ~~ ^^

 

코스모스의 꽃말 ‘소녀의 순정’

코스모스가 가을바람에 한들거리는 모습이 소녀가 가을바람에 수줍음을 타는 것처럼 보인다고 하여 유래되었다고 한다. 신이 이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기 위해 제일 처음 만든 꽃으로, 처음 만들다보니 모양과 색을 요리조리 다르게 만들어보다가 지금의 하늘하늘하고 여러 가지 색을 가진 코스모스가 만들어졌다는 전설이 있다.

 

 

 

 

 

 

 

백공작 (미국쑥부쟁이)  코스모스와 함께 피어있었어.

 

 

 

코스모스 한들한들 피어 있는 길

 

 

 

향기로운 가을길을 걸어갑니다

 

 

 

기다리는 마음같이 초조하여라

 

 

 

단풍같은 마음으로 노래합니다

 

 

 

길어진 한숨이 이슬에 맺혀서

 

 

 

찬바람 미워서 꽃속에 숨었나

 

 

 

코스모스 한들한들 피어있는 길

 

 

 

향기로운 가을길을 걸어갑니다

 

 

 

길어진 한숨이 이슬에 맺혀서

 

 

 

찬바람 미워서 꽃속에 숨었나

 

 

 

코스모스 한들한들 피어있는 길

 

 

 

향기로운 가을길을 걸어갑니다

 

 

 

걸어갑니다 걸어갑니다

 

 

 

김상희 노래. '코스모스 피어있는 길'

 

 

 

 

 

 

 

 

 

 

 

 

 

 

 

이렇게 뚝방길 따라 코스모스 꽃은 예쁘게 피었는데 .....

 

 

 

꽃길따라 걷는 기분 짱! 이었어.  ^^

 

 

 

좋다 ~ 좋아 ~~

 

 

 

 

 

 

 

 

 

 

 

 

 

 

 

 

 

 

 

 

 

 

 

 

 

 

 

 

 

 

 

 

 

 

 

 

 

 

 

 

 

 

 

 

 

 

 

 

 

 

 

 

 

 

 

 

 

 

 

 

 

 

 

 

 

 

 

 

 

 

 

 

 

 

 

 

 

 

 

 

 

 

 

 

 

 

 

 

 

 

 

 

 

 

 

 

 

 

 

 

 

 

 

메타쉐쿼이어 숲

 

 

 

숲길따라 ~~

 

 

 

 

 

 

 

백공작도 코스모스만큼 예쁘다

 

 

 

잔잔한 꽃이 모여피니 더 예쁘다

 

 

 

 

 

 

 

 

 

 

 

콩꽃

 

 

 

 

 

 

 

호박

 

 

 

다 클때까지 서리가 내리지 않았으면 좋겠다.

 

 

 

구기자 꽃

 

 

 

 

 

 

 

방하꽃

 

 

 

달맞이꽃

 

 

 

 

 

 

 

배추 

 

 

 

돼지감자 꽃

 

 

 

못생긴 돼지감자 보다 꽃이야.

 

 

 

 

 

 

 

 

 

 

 

 

기장군 철마면 장전리 장전천에서 ~ 코스모스 꽃길을 걷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