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07 2020년 08월

07

여행 부산 해운대 동백섬 누리마루

물난리로 인해 전국이 시끄럽다. 장마비가 부산을 강타하더니 대전. 서울. 경기. 강원 전국으로 다니면서 물폭탄을 쏟아붓고 있으니, 땜 방류가 시작되고 .... 한강 수위가 위험하다 하고, 인명피해 사망자 실종자 속출하고, 올 여름엔 기록적인 무더위라고 하더니 무더위는 커녕 물난리가 기록적이네. 2주넘게 비오고 흐리고 티비 뉴스에서는 마을이 잠기고 산사태나고 집이 떠내려가고 부서지고 ......... 정말 많은 피해를 입고 있는 요즘이다. 마음도 심란하고 올 여름 휴가는 코로나19, 장마로 인하여 없어진것처럼 해운대 해수욕장도 썰렁하다. 오늘도 비는 오락가락 하고 있다. 일주일 내내 집에만 있으면서 마트나 다녀오고 했더니 좀이 쑤신다 나가고 싶어서 ~~ ㅋㅋ 비가와도 바람을 쏘여야겠다 싶어 동백섬 주차장서..

댓글 여행 부산 2020. 8. 7.

01 2020년 08월

01

여행 경상남도 종소리 나는 만어사의 경석

김해 와인동굴 방문후 시간이 많이 남아 어딜갈까? 하다가 ~ 바로 앞 낙동강 다리만 건너면 밀양 삼랑진인데, 만어사 가본지가 오래되어 한번 가보고 싶어 길을 나선다. 만어사는 밀양 3대신비중 한곳이다. 미륵전 앞 흘러내린 암계류에서 바위를 두드리면 맑은 종소리가 나는 신비한 경석이 있어 너도나도 두둘겨서인지 하얗게 표시가 되어있다. 그 많은 돌들이 다 소리나는게 아니고 두둘이다 보면 맑은 종소리가 나는 돌이 있다. 정말 신비스러워 ~~ ^^ 만어사는 만어산 정상부근까지 올라가야 있어 구불구불 산허리를 돌아가야 하는데 ... 처음 갔을때는 도로포장도 되어있지 않아 마주오는 차가 있으면 비켜 갈수도 없어 중간중간 공간을 마련해 놓기도 하고 그래서 바짝 긴장하며 올라 갔었던 기억있다. 이제는 도로포장도 되어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