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ento mori

조아진 2018. 3. 7. 00:33

 

붓을 잡기 싫다.

오늘은 그냥 김치라면이나 끓여 먹어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