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짱아 2016. 3. 20. 22:30

올해는 수리산에 변산아씨가 피면서 부터 야생화에 빠져서 지내는 듯 하다.

야생화의 낙원이라는 풍도에 가면 복수초는 기본이고, 풍도에서만 볼수있다고 하는 풍도바람꽃,

풍도대극, 노루귀를 볼수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요즘 함께 잘지내는 2분과 함께 다녀오기로 하고 배편과 풍도에 있는 기동이네 민박에 예약을 했다.

가기 전전날 함께 하기로 했던 한분이 갑자기 집에 일이생겨 함께 못하게 되었다.

그분으로 인해서 야생화에 이쁜모습들을 알게 되었는대~~~~

가는날 인천여객터미널에서 배를 타고 가는대, 배안에는 우리까지 10분도 안되는듯했다.

어딘가로 여행을 할때면 우리는 어디서고 사진놀이에 빠지는대,

밖으로 나가보니, 날씨가 흐려서 주위풍경이 하나도 안보였다.

그냥 배에 들어와 누워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면서 가는대,

배는 어느새 중간에 손님을 태워가는 대부도 방아머리~~~

그곳에서 많은분들이 타고, 배안은 시끌시끌~~~

1시간 반을 더 달려서 풍도에 도착을 하고,

우리는 기동이네 민박집에서 함께 묵은 함양에서 오셨다는분 두분과 함께 점심을 먹고는,

풍도의 풍경길에 나섰다.

오래된 은행나무를 지나면서 부터 피어있던 복수초화 풍도바람꽃~~~

꽃에 취해서 한참을 찍다가, 풍도에서만 볼수있다는 풍도대극을 찾아나섰지만 보이지가 않는다.

가시덤풀을 뚫고 내려가 가파른 내리막에서 풍도대극과 노루귀와 눈맞춤 ㅎㅎ

어느정도 볼것을 보고는 민박집에 내려와서는 놀다가 이웃블로그님에게,

쪽지를 넣어서 해넘이 볼수있는곳을 여쭈어 보았더니 금새 답이온다.

얼렁나가서 보라고 ㅎㅎ

우리는 다시 밖으로 고고씽~~~

낙조를 찍으려 했더니 흐린날씨때문에 볼수 없을듯하여,

오시는 분에게 대극을 보셨냐고 여쭈어 보았더니,

채석장위쪽으로 오르면 볼수있다고 하신다 ㅎㅎ

아싸~~~  우리는 해넘어 가기전에 보려고 빠르게 걸었다.

어떤분들은 위험한듯 하다고 그냥 오신다고 하신다.

그냥 올 우리는 아니지 않는가 ㅋㅋ

어느순간 길이 없는 풀숲을 뚫고나가서 대극과 노루귀의 군락을 만난다.

1박 2일 동안 풍도의 군부대를 제외하고는 다 돌아본듯 하다 ㅎㅎ

돌아보면서 담은 풍도의 풍경길을 올려본다 ㅋㅋㅋ

 

 

 

                                                인천 연안여객터미널에서  우리는 서해누리호를 타고 풍도를 향해서 고고씽 ㅎㅎ

 

 

                                                  야생화를 담으러 오르는중에 풍도마을에 전경을~~~

 

 

                                                  풍도의 500년이 되었다는 보호수 은행나무

 

 

 

                                                           이쁘게 무리지어 피어있던 복수초 ㅎㅎ

 

 

 

                                                                 풍도에서만 볼수 있다는 풍도바람꽃 ㅎㅎ

 

 

                                                노랑등대 저곳이 물이 들어보면 물이차서 등대까지 갈수가 없다고 하는듯~~~

 

 

                                                                   풍도에서만 볼수있다는 붉은대극 ㅎㅎ

 

 

                                                 가파른 내리막을 내려가 복수초와 대극에 이쁜모습에 빠진 자올님 ㅋㅋ

 

 

 

                                                     해풍을 맞아서 인지 색감이 이쁘고 깨끗했던 노루귀 ㅎㅎ

 

 

 

                                                                 해풍에 건조되어서 다른양념 없이도 쪼렸다는대, 참 맛있었다 ㅎㅎ

 

 

                                                   풍도에 선착장를 담은  풍경 ㅎㅎ

 

 

                                                      저 앞에 연기나는 굴뚝이 영흥도에 있는 화력 발전소라고 한다

 

 

                                                                   저앞에 보이는 섬은 어디인지?????

 

 

                                                      풍도 마을에 전경 ㅋㅋ

 

 

 

                                              저배에는 무엇을 잡고 오실는지???      풍도는 물쌀이 쎄서 양식장이 없고, 풍도분들이 잡은 생선은 영흥도가셔서 파신다고 하신다

 

 

 

                                                               후망산 등대

 

 

 

                                                 석양을 보러나왔다가 채석장위로 올라가면서 대극에 군락을 찾는다 ㅎㅎ

 

 

 

 

 

 

                                                       아침에 해돋이를 보려고 했는대 준비하고 나가보니 어느세 떠 올라있었다 ㅇㅇㅇ

 

 

                                                     새우깡을 들고 갈매기를 부르라고 자올님께 부탁을 했더니, 무섭다고 ㅋㅋ

 

 

 

                                            사람들과 친해졌는지 가까이 가도 날아갈 생각이 없는듯 ㅎㅎ

 

 

 

 

                                                           어제 저녁에는 길이 있더니 물이들어와 길을 막아버렸다 ㅋㅋ

 

 

 

                                                       어느집 담장에 피어있던 민들레 ㅋㅋ

 

 

                                              우리가 묵었던 기동이네 민박 (음식이 맛있다고 해서 택한 민박집인대 만족했다)

 

 

 

 

 

 

 

 

 

 

 

 

 

 

                                        사람을 무서워하지 않는 갈매기들 ㅋㅋ

 

 

                                    저멀리 우리가 타고나갈 누리호가 들어오고 있다 ㅎㅎ

 

 

 

                                                   나오면서 함께 사진놀이 ㅎㅎ  (자올님 함께여서 즐거웠습니다 ^^ )

 

 

                                                                                                             영흥도 전경

 

 

                                                            영흥대교를 배경으로 ㅎㅎ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