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릅나무의 한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0. 4. 19.

두릅나무의 한(恨)

전 민

유혹하려거든
온몸에 가시나 없던지
가시를 품었으면
유혹을 하지 말든지
가시도, 향기도 탐내고서
전생에 무순 지은 죄(罪)가 많아
새순, 미래마저 몽땅 털린 채
봄만 오면 오돌오돌 살 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