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와 함께 하는 하루

여행과 그림을 사랑하는 분들과 이야기 나누며 쉴 수 있는 공간이고 싶습니다.

호주, 시드니 74 - 시드니, 블루 마운틴을 떠나

댓글 16

나의 영상 (호주)

2020. 8. 8.

*블루 마운틴을 떠나 점심 식사를 하러 갑니다.  철길도 지나고 가죽 부츠를 제작하는 곳도 지나고, 마침내 식당에

 도착했습니다. 에버톤 하우스라는 곳인데 입구부터 키가 엄청 큰 선인장이  손님을 맞이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