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 황매산 산행2 (2013.5.17)

댓글 74

산행/100대 명산

2013. 5. 19.

 

 

 

황매산 철쭉 군락지는 전국 최대의 규모를 자랑한다.

해마다 5월 중순경이면 황매산의 산상평원을 아름다운 붉은 빛으로 물들여 장관을 연출한다.

5월초부터 개화되는 황매산 철쭉은 철쭉행사를 5월 14일~24일까지 진행한다.

절정을 보여주는 철쭉의 향연을 황매산에서 즐겨보기로 한다.

 

 

 

 

골산의 모산재에서 육산의 황매산으로 진행한다.

안부를 지나 땀깨나 빼며 오르다보니 만개된 철쭉의 대평원이 폏쳐진다.

일단 그늘이 있는 곳에서 늦은 점심을 하기로 한다.

 

 

 

 

모산재

 

 

 

 

평원을 붉게 물들인 철쭉꽃의 향연

 

 

 

 

그 뒤로 황매산 정상도 보이고..

예전 6년전 이맘때 산악회에 처음 참가하며 황매산을 종주한 적이 있어 그때도 절정의 철쭉을 본 기억이 있다.

오래전의 일이라 기록에도 찾아볼수 없어 아쉽지만 황매산은 이번이 두번째 걸음이 된다.

 

 

 

 

조망 또한 시원하게 펼쳐진다.

 

 

 

 

한껏 절정의 모습을 보여주는 화려한 철쭉속으로 스며들어간다.

 

 

 

 

 

 

 

 

 

 

 

 

 

 

 

 

 

 

 

 

 

 

 

황매산의 철쭉은 바래봉, 소백산과 함께 3대 철쭉명산으로 불리운다.

해발 800~900m에 위치한 산상평원에는 1970년대 목장부지였다고 하는데 독성이 있는 철쭉을

먹지못하고 남겨두어 오늘날과 같은 철쭉군락지가 되었다는 이야기도 있다.

 

 

 

 

 

 

 

 

 

화사한 철쭉과 함께..

 

 

 

 

철쭉제를 진행하는 행사장의 주차장에는 차들로 가득하고 길가에도 주차되어 있다.

 

 

 

 

 

 

 

 

 

 

 

 

 

 

 

 

 

 

 

 

 

 

 

 

 

 

 

 

 

 

 

 

 

 

황매산 철쭉제 행사장

제 17회 황매산 철쭉제는 5월 14일 ~24일까지이며 1일 최대 5만명의 인파가 몰리는 등

축제기간중 50만명의 등산객과 관광객이 몰릴것으로 예상된다고 한다.

주차장이 철쭉행사장 아래에 있지만 셔틀버스(2,000원)와

택시(10,000원)도 운행한다고..

 

 

 

 

황매산 철쭉제는 2012년 CNN이 선정한 한국에서 가봐야할 50선에 선정되기도 한 봄의 축제라고 한다.

 

 

 

 

 

 

 

 

 

 

 

 

 

 

연한 색상의 철쭉도 카메라의 눈길을 잡는다.

 

 

 

 

 

 

 

 

 

 

 

 

 

 

 

 

 

 

 

 

 

 

 

 

 

 

 

 

 

 

 

 

 

 

 

 

 

 

 

 

 

 

 

 

 

 

 

 

 

 

 

 

 

 

 

 

 

 

 

 

 

 

 

 

 

 

 

 

 

 

 

 

 

 

 

 

 

 

 

 

 

 

 

 

 

 

 

 

 

 

 

 

 

 

 

 

 

 

 

 

 

 

 

 

 

 

 

 

 

 

 

 

 

 

 

 

 

 

 

 

 

 

 

 

 

 

 

 

 

 

 

 

 

 

 

 

 

 

 

 

 

 

 

 

 

 

 

 

 

 

 

 

 

 

 

 

 

 

 

 

 

 

 

 

 

 

 

 

 

4시까지 덕만주차장으로 하산해야 되기에 황매산 정상을 뒤로하고 하산길을 잡는다.

 

 

 

 

 

 

 

 

 

 

 

 

 

 

 

 

 

 

 

하산하면서 다가가며 야생화들과 눈맞춤을 한다.

 

 

 

 

 

 

 

 

 

 

 

 

 

 

 

 

 

 

 

아래쪽의 철쭉은 꽃잎을 떨구고 있다.

 

 

 

 

하산길

 

 

 

 

덕만주차장에 도착 (15:45)

하산주로 도토리묵과 함께 막걸리를 몇잔 먹었더니 기분좋게 목으로 넘어간다.

오늘은 꽃에 취하고 어르신들의 정에 취한 산행으로 기억될 것이다.

 

 

 

 

지난주 남원 봉화산의 군락지에서 철쭉을 만끽하고 이어 이번주도 황매산에서 만개된 철쭉과 함께한다.

황매산으로 가는 길에 많은 차량들이 몰려 지체가 되어 원래의 산행이 되지못했지만

모산재에서 골산의 암릉을 만끽하고 평원의 철쭉군락지에서 흐드러지게 핀

철쭉에 행복한 하루가 되었다.오고가는데 7시간이상 소요되었지만

그 보상으로 철쭉에 흠뻑 취해가는 황매산행이다.

 

 

 

 

산행코스 : 모산재주차장-돛대바위-모산재-철쭉군락지-안부-덕만주차장 ( 4시간 / 약 6k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