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 2020년 07월

03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화려한 무늬 ~ 왕오색나비

오색나비 중에서 제일 큰 나비일 뿐만 아니라 네발나비과에서 제일 큰 나비로 볼 수 있다 强大하고 보기에도 훌륭한 나비이니 약 10년 전에 일본서는 국접國蝶으로 정하자는 안(案)조차 나온 일이 있다. 석주명 박사의 "조선 나비 이름의 유래기" 중에서 오색나비를 보러 가는 길. 은판나비가 먼저 반겨줍니다. 개인적으로 덩치가 큰 나비는 그다지 선호하는 편은 아니라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그중에 그나마 괜찮게 생각하는 것은 은판나비입니다. 왕오색나비는 너~~~ 무 크고 무늬도 조금 선호하는 스타일이 아니어서인지(은근 무섭기까지합니다 ㅎ) 오색나비를 보러 가자는 말이 썩 반갑지는 않습니다. ㅎ 도착한 경기도의 작은 사찰. 절마당을 비롯해 대웅전 주변과 산신각 주변을 펄펄 날아다닙니다. 가뜩이나 땀이 많은 체질 땀냄..

01 2020년 07월

01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뜻밖의 만남~! 귀하디 귀한 홍줄나비

혹시나 볼 수 있을까.. 볼 수 있다면 정말 좋을 텐데... 라고 생각했던 홍줄나비를 만나고 왔습니다. 장마철이기도 하고 변화무쌍하게 바뀌는 일기예보를 믿지 못하고 어디로 가야 하나 고민하던 중 일 년 중 이맘때 오대산 자락에서만 볼 수 있는 홍줄나비와 왕줄나비를 만날 수 있을까 부푼 기대감을 갖고 떠난 강원도 오대산 자락. 도착하자마자 운 좋게 왕줄나비를 만나는 기분 좋은 일이 생기고 다시 오른 상원사에서 이제 막 발생한듯한 홍줄나비를 사진으로 담을 수 있었습니다. 아직 많은 개체가 보이지 않아 조금은 아쉬웠지만 개인적으로는 2016년에 홍줄나비를 찍고 이번에 다시 만나게 되는 것이라 어찌나 반갑고 가슴 설레는 일이었는지 모릅니다. 많은 나비 애호가들의 관심 대상인 홍줄나비. 우리나라에서는 중북부의 산..

30 2020년 06월

30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풀흰나비의 사랑~~

직접 보니 그 모습이 귀엽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했었던 풀흰나비. 흰나비의 모습에 카키색 무늬가 얼룩덜룩해서 붙여진 또 다른 이름은 예비군나비라고도 한다네요. 몇년전부터 사진으로는 봐왔지만 직접 내 카메라로 담아본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운이 좋게도 풀흰나비의 짝짓기까지 담게되는 행운이 있었던 날이었습니다. 한편에서는 짝짓기를 마친 풀흰나비 암컷이 산란을 하는 장면도 보입니다. 한 곳에 여러 개를 낳는 것이 아닌 이곳저곳으로 다니며 산란을 하는 것으로 보아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하는 행동이 아닐까 싶습니다. 또 다른 한켠에서는 유난히 깨끗해보이는 암먹부전나비의 짝짓기도 보입니다. 앉아있는 곳의 배경이 예쁘니 한장 찍어봅니다.

29 2020년 06월

29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줄나비계의 왕인듯, 왕줄나비~!

일년에 한번 이상은 꼭 가고싶은곳 장마철이라는 요즘 일기예보가 시시때때로 바뀌는 바람에 일기예보 앱을 여러개를 열고 검색해본 결과 가서 후회를 하더라도 일단 가보자~!! 라고 했던 행동이 결과적으로는 참 잘했어요....가 되었습니다 ㅎ ​ 우리나라 줄나비 종류 중 가장 큰 크기를 자랑하는 나비이고, 나는 모습도 웅장해 나비 동호인들을 매료시키는 나비라는 왕줄나비를 만나고왔기때문이죠. ​ 우리나라 나비박사인 석주명박사도 줄나비중 가장 강대하고 가장 활발해 이름에 왕을 넣었다고 하니 그 이름만으로도 가슴 설레게 하는 나비였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강원도의 일부지역에서만 볼수 있는 나비로 나비애호가들에게는 이 나비의 출현이 초미의 관심사가 되기도 하는 나비입니다. 2019년 왕줄나비 http://blog.dau..

22 2020년 06월

22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선녀부전나비

이름도 우아한 선녀부전나비(Artopoetes pryeri) 연1회 발생하는 나비로 식초는 쥐똥나무, 개회나무(물푸레나무과)이고 알로 월동. 우리나라 나비박사인 석주명박사의 책인 "조선나비이름의 유래기"에 따르면 "부전나비로는 큼직하고 그 고상(高尙)한 의장(衣裝)과 우아(優雅)한 비상(飛翔)은 선녀(仙女)의 명예(名譽)를 손상(損傷) 시킬 일이 없겠다." 라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주말 이른 아침 찾아간 산자락 가느다란 풀잎 끝자락에서 이제 막 잠에서 깬듯한 나비를 발견한 일행의 반가운 소리에 발걸음도 조심하며 드디어 처음 만나게 된 선녀부전나비. 나비 사진을 나름 찍게 되면서 인연이 되질않았던지 아니면 그닥 맘에 없었는지, 실제 사진으로 담지못했던 선녀부전나비를 처음 사진으로 남겨봅니다. 나비들의 활동..

19 2020년 06월

19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나만의 애칭 삑삑이 나비... 물결나비

물결나비 제주도를 제외한 우리나라에서 국지적으로 볼 수 있는 나비로 네발나비과에 속하는 나비입니다. 네발나비과는 호랑나비상과의 하위 분류군 가운데 하나로, 네발나비·표범나비 등을 포함하며, 전 세계적으로 600여개 속 5700여 종이 속해 있으며, ‘네발나비’라는 이름은 앞다리 한 쌍이 매우 작거나 퇴화하여 마치 다리가 네 개만 있는 것 같아 붙은 이름입니다. 주말 오후 정작 보고싶은 나비는 보지 못하고 꿩대신 닭이라며 눈앞에서 착하게 톡톡 날아다니는 물결나비를 찍어봅니다. 늦은 오후가 되자 잠자리를 찾아가는지 구석으로 파고 들며 톡톡 날아다니는 그늘나비의 특성을 나만의 이름으로 삑삑이라며 불러준답니다. 얼마의 시간이 흐르자 흘리는 땀냄새에 익숙해진 탓인지 멀리 날아가지않고 주변에 머물러 잠시 좋은 모델..

14 2020년 06월

14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시가도귤빛부전나비

시가도(市街圖)귤빛부전나비 이름이 독특하고 무늬 또한 독특한 이 나비는 나비날개의 무늬가 서울 시가지 지도모습과 같이 생겼다 하여 우리나라 곤충학자 석주명박사가 이름을 지었다고 합니다. 언어학자이자 나비학자인 석주명박사의 나비연구 덕분에 나비들이 우리나라 이름을 갖게 된것이라고 합니다. 이른아침 경기도의 산자락에서 카메라에 잡힌 두마리의 시가도귤빛부전나비 중 한마리. 워낙 예민하기도 할뿐더러 한번 날아오르면 높은 나무위로 올라가버려 사진으로 담기가 조금은 난감한 나비중 하나입니다. 아직은 발생시기가 이른지 예년에 비해 그 개체수가 많이 보이지않아 아쉬움만 남기고 훌쩍 날아오른 나비였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국지적으로 볼수 있는 나비로 이른아침에 나뭇잎위에서 쉬고 있는 모습을 찍지않으면 한낮에는 사진으로 담..

09 2020년 06월

09

02 2020년 06월

02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큰은점선표범나비

보통의 나비 사진도 나름 힘들게 사진으로 담아오긴 했지만 이 나비는 아주 오래 기억에 남을듯 합니다. 나비를 찍다가 난생 처음 반백이 넘게 살면서 처음으로 등애(?) 라는 벌레에 팔을 물리고 어린아이처럼 겁에 질려 대성통곡을 하고 말았으니 말입니다. 벌인줄 알았는데 등애라고 하네요. 아마 초등학교 입학 이후로 이렇게 크게 울어본적은 없는거 같습니다. ㅎ 우리밖에 없는 휴대폰도 안터지는 산길 큰소리로 울음이 터지고 일행은 눈이 야구공만해져서 쏜살같이 달려옵니다. 소리는 들리는데 사람은 안보이고 뱀에 물린거 아닌가 싶어서 놀랐답니다. 이틀이 지난 지금도 팔이 벌겋게 부어올라있네요. 팔토시도 하고 긴팔 옷도 입었는데 그걸 뚫고 물었더라구요. 물린 곳을 보니 피도 방울맺혀있고 손 덜덜 떨며 눈물 콧물 범벅되고...

28 2020년 05월

28

25 2020년 05월

25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귀하디 귀한 큰홍띠점박이푸른부전나비

한국에서는 2012년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으로 지정되어 보호받고 있다는 큰홍띠점박이푸른부전나비를 만나고왔습니다. 늘 그렇듯 해가 뜨기 전에 잠에서 덜깬 나비를 찾아야만 그나마 쉽게 사진으로 담을수 있기에 어김없이 밤을 달려 차박을 한 후 큰홍띠점박이푸른부전나비를 볼 수 있는 곳으로 향해봅니다. 2018년에 만난 큰홍띠점박이푸른부전나비 클릭 모든 사진은 클릭하면 조금 더 크게 볼 수 있습니다. 이른 새벽 이슬에 젖은 풀숲을 헤치며 찾은 큰홍띠점박이푸른부전나비. 발생한지 조금 시일이 지나 살짝 날개가 낡은 느낌이지만 그럼에도 반갑기 그지없습니다. 인기척에 놀랐는지 멀지않은 곳으로 날아가기도 하며 모델이 되어줍니다. 오랜시간동안 이 나비와 함께 한 시간. 먼 길을 달려 온 보람이 있었던 시간이었습니다. 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