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여행 (13) 좋은 나라 (2019.07.04)

댓글 3

해외여행

2020. 4. 10.

Chicago Metro

룻기는 구약성경의,

4장으로 구성된 작은 책이에요.

 

이 책은,

사사시대 보통사람이었던,

나오미 가족의 이야기를 다루어요.

 

전통적 관점으로,

사사시대는,

기원전 약 1300~1000년대로 보고 있어요.

 

사사는,

왕이 없던 이스라엘 사회에서,

하나님을 대신해,

군사, 행정, 재판의 업무를 대신했던 사람들이에요.

 

공동번역은,

사사시대를,

'영웅들이 다스리던 시대(1:1)'라고 이야기해요.

 

What is Chicago style?

약 300년 동안,

첫 사사 옷니엘부터,

마지막으로 삼손까지,

12명의 사사가 등장을 해요.

 

옷니엘은,

'저 산지를 내게 주소서(수 14:12)'로 유명한,

40년 광야생활,

유이하게 살아남았던 갈렙,

그의 조카이자,

동시에 그의 사위인데요,

그 장인어른에 그 사위인,

매우 훌륭한 사사였어요.

 

그러나 삼손은?

당신이 무엇을 생각하든,

상상 그 이상을 경험하게 해주었던,

예측 불가능한,

기괴한 지도자였어요.

 

Cermak-Chinatown Station

첫 사사와 마지막 사사의 괴리처럼,

사사기는,

이스라엘의 반역,

하나님의 징계,

이스라엘의 회개,

하나님의 구원이,

반복되어 나타나요.

 

그러나 그 사이클은,

마치 소라 껍질의 나선과 같이,

돌고 돌며,

아래로 아래로,

점점 더 악화되어만 가지요.

 

Minghin - Chinese Restaurant

그렇게,

삼손의 이야기로 끝 맺을것 같던 사사기는,

두 개의 사건이 더 이어져요.

 

17-18장,

모세의 손자 요나단은,

단 지파의 제상장이 되어 우상숭배에 앞장을 서요.

 

19-21장,

한 레위인의 첩이,

베냐민 지파에 속한 땅 기브아에서,

밤새 윤간을 당한 후 살해당하고,

이를 계기로 이스라엘에 내전이 일어나,

베냐민 지파는 거의 전멸을 당하게 되어요.

 

이 두 사건에 모두 등장하는 도시가,

바로 예수님이 탄생했던,

베들레헴이에요.

 

Chinatown in Chicago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를 선포했었던 도시.

 

하늘의 하나님이,

인간과 함께 계시고자 태어난 도시.

 

그러나 사사시대에는,

영적 타락과

도덕적 타락,

혼돈과 암흑의 중심이었던 도시가,

바로 베들레헴이에요.

 

영웅들의 이야기가 전설처럼 전해지던 시기,

아무도 주목하지 않았던,

소시민,

나오미 가족의 이야기가,

사사기에 이어서기록이 되었어요.

 

나오미는 바로 그 베들레헴 출신이에요..

 

Laein

나오미네 가족은,

삶이 팍팍해진 베들레헴을 떠나,

모압 땅으로 이민을 떠났고,

두 아들은,

모압 여인을 만나 결혼을 하지요.

 

그러나,

인생은 생각처럼 되지 않았어요.

 

남편과 두 아들은 죽고,

이방인 며느리 둘과 함께,

이방 땅, 이방 민족 사이에서,

나오미는,

하루 하루 살아갈 걱정을 해야하는,

과부가 되고 만 것이에요.

 

영웅들의 이야기가 들려오고,

상상할 수 없는 하나님의 도우심이 전해지지만,

나오미의 현실은 이와는 사뭇 달랐어요.

 

Ellis

왜 나오미의 삶은 꼬여만 갈까요?

누가 문제였을까요?

나오미의 고통에 어떤 뜻이 있었을까요?

 

C.S.루이스는,

인간 고통의 가장 큰 원인은,

탐욕과 어리석음, 악한 영혼 때문이라고 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탓으로 돌릴 수 없는 고통 또한,

여전히 많다고 이야기해요.(고통의 문제)

 

날 때부터 소경된 자를 향해,

제자들은 누구의 죄 때문이냐고 묻지만,

예수님은,

어느 누구의 죄 때문도 아니라고 말씀하셨어요(요9장).

 

우리는,

경건하게 살아도,

우리 삶이, 

어려울 수 있다는 것을 받아들어야해요.

 

Can I have all of these? Maybe, it's possible.

룻기는,

나오미의 고통이 어디에서 왔는지 말하지 않아요.

 

그러나 나오미는,

하나님의 도우심을 생각할 수 없는,

하나님이 존재하지 않는 것 같은,

하나님의 저주를 받은 것 같은,

현실 속 괴로움에서,

고통의 시간을 지내며,

하나님만이 주권자라는 것을 알게되어요.

 

하나님은,

복을 주실 수도,

고통을 주실 수도 있다고...(룻 1:8-9,13,20-21)

 

욥도 같은 고백을 했어요.

"... 내가 모태에서 알몸으로 나왔사온즉 또한 알몸이 그리로 돌아갈지라.

주신 이도 여호와시요 거두신 이도 여호와시오니

여호와의 이름이 찬송을 받으실지니이다...(욥 1:21)"

 

Pan Fried Green Chive Cake

룻기는,

자신의 삶이 텅 비어있다고 여기는 사람,

자신을 돕는 하나님이 없다고 느끼는 사람,

하나님이 숨어버린 것 같고,

자신을 버렸다고 생각하는 사람을 위해 기록된 책이에요.

 

송병현 교수는 이렇게 말했어요.

"가장 건강하고 바람직한 믿음은,

이렇다할 이적이 일어나지 않고,

평범한 일상이 계속되고,

심지어 하나님이,

모습을 감추시고 침묵하실지라도,

묵묵히 그분을,

바라며 기다리는 것이다."(엑스포지멘터리 룻기)

 

MingHin's Shirimp Dumpling

사실 이 책의 이름은 룻기이지만,

이 책의 주인공은 나오미에요.

 

룻은,

자신의 시어머니 나오미를 통해,

하나님을 만나게 되어요.

 

나오미의 삶은,

하나님이 얼굴을 숨겼다고 느끼게 만들지만,

역설적으로 룻은,

나오미를 통해 하나님을 보게 되어요.

 

"... 나로 어머니를 따르지 말고 돌아가라 강권하지 마옵소서.

어머니께서 가시는 곳에 나도 가고,

어머니께서 유숙하시는 곳에서 나도 유숙하겠나이다.

어머니의 백성이 나의 백성이 되고,

어머니의 하나님이 나의 하나님이 되시리니...(룻 1:16-17)"

 

룻에게는,

나오미의 삶이 성경이었고,

나오미의 성품이 전도였어요.

 

Moxy Chicago Downtown

시카고가 의미 있었던 것은,

SAIC 때문이 아니고,

시카고 미술관 때문도 아니고,

미시간 호수 때문도 아니고,

뉴욕을 우습게 만드는 마천루 때문도 아니에요.

 

시카고에는,

나의 사랑하는 오랜 친구,

빵이모네 가족이 살고 있기 때문이에요.

 

짧은 시간의 만남,

몹시 피곤한 몸,

그래도 가슴 설레는...

 

 

하덕규씨는,

장차 임할 천국에서,

우리 삶이 이럴 거라고 노래했어요.

 

가슴 뭉클하게 하는 천국의 모습은,

시인의 마음으로 그린,

그 이상일 거에요.

 

하지만 천국은,

여기서 맛보고 경험해야할 곳이기도 해요.

 

예수님은,

천국이 침노하는 자의 것이라고(마 11:12),

하나님의 나라가 이미 임하였다고(마 12:28) 알려주셨어요.

 

빵이모네 가정의 삶에,

하나님의 통치가 실현되는 것을,

보게 되기를,

듣게 되기를,

오감을 통해 경험하게 되기를,

그래서 빵이모네 뿐만이 아니라,

그 주변의 룻이,

하나님을 알고 고백하게 되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