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진/새,곤충,동물

마실가자 2009. 2. 11. 23:58

잠시 시간을 내어 대구 수목원에 가서 새와 같이 놀다가...

이 녀석은 직박구리라는 새. 능숙한 솜씨로 열매를 잘 따먹고 있네.

핀이 조금 나가서....

  이 새 이름은 모를뿐이고, 직박구리 보다는 작을 뿐이고. 

좋은 하루가 되었기를 바라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