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라

양평 더 그림에서..

불암산 산행 / 20140617

댓글 68

♡서울 인천산

2014. 6. 25.

 

 

 

 

 

 

 

불암산 佛巖山 산행

 

 

불암신은 서울의 노원구와 남양주 별내면에 걸쳐 있는 산으로 정상 부분이 온통 바위산으로 되어 있어서

그 기풍이 대단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불암산의 높이는 508m로 그리 높지는 않으나 그 형상이 스님이 곳깔을 쓴 형상의 암봉이 특이 해서

불암산 이라고 불리운 다고 하며 천보산, 필암산이라는 이름도 갖이고 있다.

 

 

 

 

불암산 공원 입구로 산행은 시작한다..~

 

 

 

 

 

 

쥐바위랑 석장봉

 

 

 

 

 

 

 

 

 

 

 

 

 

노원구 한 눈에 보이고..

 

 

 

 

 

 

 

 

 

 

 

 

 

불암정

 

 

 

 

 

 

상계역에서 왔는데 정상은 1.2키로 남았다.

 

 

 

 

 

 

 

 

 

 

 

 

 

 

희미한 풍경이지만.. 그래도 참 아름답다..~

 

 

 

 

 

 

 

바위에는 철심들로 미끄럼을 방지 해주고 있고...

 

 

 

 

 

 

 

 

 

 

 

 

등산로가 잘 갖춰져 있는 불암산이다.

 

 

 

 

 

 

 

 

 

 

 

 

두꺼비 바위..

 

 

 

 

 

 

 

 

 

 

 

 

 

 

 

 

 

 

 

 

 

 

 

 

 

 

 

 

 

 

 

 

 

 

 

 

 

 

 

 

저 멀리에 수락산이 희미하게 보인다..

 

 

 

 

 

 

쥐 이빨을 닮아서 쥐바위.. 라고 한다. 쥐 이빨이랑 똑같다.. ㅋ

 

 

 

 

 

 

불암산 정상에 태극기가 휘날리고 있다..~

 

 

 

 

 

 

참 아름다운 소나무가 행복을 준다..~ ㅎ

 

 

 

 

 

 

석장봉 그리고 불암산이 보이기 시작..~

 

 

 

 

 

 

 

 

 

 

 

 

 

 

내 눈엔 레이스..~ 처럼 보이는 바위다.. ㅎ

 

 

 

 

 

 

불암산 정상 밑 전망대..

 

 

 

 

 

 

나도 쥐.. 쥐바위가 정이 간다.. ㅋ

 

 

 

 

 

 

 

 

 

 

 

 

 

 

 

 

 

 

 

 

 

 

 

 

 

 

 

 

 

 

 

 

 

 

 

 

 

 

 

 

 

 

불암산 정상을 오르는 계단

 

 

 

 

 

 

등산동호인들이 박아놓은 철판

 

 

 

 

 

 

남양주시 별내면 방향..

 

 

 

 

 

 

털보 소나무.. ㅎ

 

 

 

 

 

 

 

 

 

 

 

 

 

불암산 정상에서 삼육대학교 방향으로 찰칵을 하고.. ㅎ

 

 

 

 

 

 

쥐바위랑 나

 

 

 

 

 

 

 난 쥐 .. 난 쥐바위가 참 좋당 ㅎ

 

 

 

 

 

 

기차 길.. 처럼 긴 등산로에서 ㅎ

 

 

 

 

 

 

바위에 누워서 있는 싱그러운 소나무랑 나

 

 

 

 

 

 

미끄럼 방지도 되어 있고 잘 갖춰진 멋진 등산로에서 ㅎ

 

 

 

 

 

 

불암산 정상에 서서.. 행복한 나 ㅎ

 

 

 

 

 

 

 

 

 

 

 

불암산 佛巖山

 

서울특별시 노원구와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 경계에 있는 산.

높이 508m. 서쪽으로는 북한산이 마주보이고, 북서쪽과 북쪽으로는 도봉산·수락산이 각각 솟아 있다.

큰 바위로 된 봉우리가 중의 모자를 쓴 부처의 형상이라 하여 이름 붙였으며, 필암산(筆巖山)·천보산(天寶山)이라고도 한다.

남북방향으로 능선이 뻗어 있으며, 산세는 단조로우나 거대한 암벽과 울창한 수림이 아름다운 풍치를 자아내고 있다.

 

예전엔 수락산이랑 불암산이랑 종주산행을 했었지만

지금은 두 산을 산행하는건 맘 뿐..

수락산은 많이 갔던 곳

이번엔 불암산만 산행을 한다.

상계동에서 출발해서 왕복 3시간을..

멋진 바위들이랑 아름다운 소나무들이 주는 행복함..~

특별히 나랑 똑같은 쥐바위도 만나고..~~

참 즐건 산행을 했당..^*^ ㅎㅎ

 

 

울님들

안녕요..^*^

요즘 초록의 싱그러움이 기분을 참 좋게 만들죠..?

날씨는 덥지만.. 상큼한 초록향기와 함께 감사하는 맘으로

행복이 가득한 나날 보내시길 바래용..♡ 

 

첨부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면 원본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