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라

양평 더 그림에서..

천혜의 대자연 몽골 체체궁산(2,258m) 트레킹(1) / 20170806(일)

댓글 70

♡몽골

2017. 8. 14.

 

 

 

 

 

 

몽골 체체궁산(2,258m) 풍경

 

 

2017년 8월 5일 토요일 오후2시 양평을 출발하여,

인천공항 주변에서 굴해장국을 맛있게 먹고

인천공항에 7시에 도착했다.

 

 

인천공항에서 17시 10분 출발해서 몽골 칭기스칸 국제공항에 21시 50분에 도착해서

한국인 가이드와 미팅 후 호텔에서 코오 잠을 잔다.

난 내짝꿍이랑 함께..~ ㅎ

 

 

몰골에서 그냥 잠을 자기엔 웬지..?

그래서 12층 스카이라운지에서 야경을 보면서

몽골맥주를 한잔씩 한다.

 

 

몽골 고요한 밤이다.

 

 

 

 

 

오른쪽 세번째 내짝꿍 이 분위기를 정말 좋아한당 ㅎ

 

 

 

 

 

실외에서 마시는 사람들은 추워서 담요를 두르고 마신다.

 

 

 

 

 

난 추위를 싫어해서 실내에서.. ㅎ

 

 

 

 

 

다음 날 아침.. 호텔에서 뷔페로 아침식사를 맛있게 한 후

산행지로 출발한다.

 

 

 

 

덜컹..~ 덜컹..~~ 비 포장 도로를 1시간 30분 달려서 

 드디어 산행지에 도착한다. 

 

 

 

 

현지 시간으로 9시30분

우리나라 보다 정확하게 1시간 늦다.

 

 

 

기념품을 판매하고 있다.

 

 

 

 

 

체체궁산으로 출발~

 

 

 

 

 

 하늘, 숲, 푸른초원, 사람 정말 아름답다.

 

 

 

 

 

코스는..? 트래킹 7키로 지점- 체체궁 정상(2256m)4키로- 체체궁 정상-날머리 9키로(총 13키로)

 

 

 

 

 

모두들 행복한 발걸음이다.

 

 

 

 

 

초원지대와 울창한 침엽수 숲이 대조를 이루는 몽골 산 체체궁산이다.

 

 

 

 

 

하얀 구름이 굴뚝에서 연기가 올라가는 모양을 닮았다.

 

 

 

 

 

처음으로 가까이서 보는 게르 몽골 전통가옥이다.

몽골 전통 가옥.

 

 

 

 

숲속에 게르 신기해서 찰칵을 한다.

 

 

 

 

 

게르와 첫 만남.. 오늘 밤엔 테롤지 캠프에서 게르에서 1박을 한다.

 

 

 

 

 

설렘..~

 

 

 

 

 

기도를 하는 곳.. 

 

 

 

 

 

 구상나무 숲이다.

 

 

 

 

 

 

 

 

 

 

 

 

 

 

 

 

 

 

 

 

 

 

 

쉼터..

 

 

 

 

 

 

 

 

 

 

 

 

 

 

 

 

 

 

 

 

 

 

 

 

 

 

 

 

 

체체궁산에서 처음으로 만난 보라빛 야생화..~ 

 

 

 

 

 

 

 

 

 

 

 

 

 

 

 

 

 

 

 

 

 

 

 

 

 

 

 

 

 

 

 

 

 

 

 

잠시 휴식..

 

 

 

 

 

거북이 바위와 소나무

 

 

 

 

 

이체체궁산 오름길에 있는 사람 얼굴형상바위다.

 

 

 

 

 

 

 

 

 

 

 

멋진 바위와 멋진 총대장

 

 

 

 

 

 

 

 

 

 

 

 

 

 

 

 

 

바위 위에서 살아가는 소나무

 

 

 

 

 

이정표.. 읽을 수 없다.

 

 

 

 

 

잣나무가 죽었다.

 

 

 

 

 

구절초

 

 

 

 

 

용 세마리 (가족)

 

 

 

 

 

정말 용머리를 닮았다. 

 

 

 

 

 

돌산이라 뿌릴 깊숙히 내리지 못해서 죽은 나무들이 많이 있다.

 

 

 

 

 

위험한 삶을 살아가는..

 

 

 

 

 

보라빛 투구꽃

 

 

 

 

 

등로 주변에는 야생화가 지천이다.

 

 

 

 

 

죽어서도 멋진 모습이다.

 

 

 

 

 

연리목

 

 

 

 

 

이정표.. 읽을 수 없으니 답답하다.

정상은 얼마나 남은걸까..?

 

 

 

 

멋진 작품

 

 

 

 

 

몽골 소나무 숲속에 멋진 고사목

 

 

 

 

 

이뿐 하늘..~

 

 

 

 

 

정말 이뿐 하늘..~

 

 

 

 

 

심쿵..~

 

 

 

 

 

 

 

 

 

 

 

 

 

 

 

 

 

 

 

 

 

 

 

 

 

 

 

 

 

 

 

 

 

 

 

 

 

 

 

 

 

 

 

 

 

 

 

가이드가 나눠준 도시락이다.

우리 입맛에 맞출려고 신경을 많이 쓴것 같다.

정말 맛이있당 ㅎ

 

 

배가 고파서 일까..?

정말 꿀맛이당 ㅎㅎ

 

 

 

초록이끼

 

 

 

 

 

몽골 잣 삼형제

 

 

 

 

 

노랑..~ 노랑..~~ 꽃이 정말 이뿌당..^^*

 

 

 

 

 

 

 

 

 

 

 

흑과 백

 

 

 

 

 

정상으로 가늘길..~

 

 

 

 

 

오리를 닮은걸까..?

 

 

 

 

 

체체궁산 정상이 보인다.

 

 

 

 

 

해바라기는 나처럼 찰칵쟁이당 ㅎ

 

 

 

 

 

정상을 향하여..~ 

 

 

 

 

 

체체궁산 정상 주변은 야생화 천국이다.

 

 

 

 

 

..?

 

 

 

 

오이풀

 

 

 

 

 

 

 

 

 

이정표

 

 

 

 

 

노랑꽃도 많고, 보라꽃도 정말 많다.

 

 

 

 

 

멋진 하늘..~

 

 

 

 

 

우리나라 지도를 닮은 구름이다. 

 

 

 

 

 

정말 많이 닮았다.

 

 

 

 

 

우리나라 잣나무는 늘씬하게 생겼는데 몽골 잣나무는 둥그렇게 생겼다.

 

 

 

 

 

내가 좋아하는 이뿐 하늘..~

 

 

 

 

 

칭구 순이가 만세를 부르고 있다.

 

 

 

 

 

총대장 뒷모습과 잣나무가 닮았다.ㅋ

 

 

 

 

 

순이랑은..? 닮지 않았다. ㅎ

 

 

 

 

 

무슨 유적지 같다.

 

 

 

 

 

정상의 멋진 바위

 

 

 

 

 

시루떡을 쌓아놓은 듯한 바위다. 

 

 

 

 

 

 

 

 

 

 

 

 

 

 

 

 

 

 

 

 

 

 

 

 

 

 

 

 

 

 

 

 

 

 

 

체체궁산 정상에서 보이는 대평원..~

 

 

 

하늘도 우릴 축복해 주시고..~ ㅎ

 

 

 

 

 

체체궁산 정상(2258m)

 

 

 

 

 

체체궁산 정상이다.

 

 

 

 

 

오른쪽 독수리 바위다.

 

 

 

 

 

체체궁산 정상 주변을 둘러본다.

 

 

 

 

 

이곳이 체체궁산의 상징인 독수리 바위.. 독

수리가 하늘로 날개짓 하는 형상이다.

 

 

 

 

바위들이 차곡 차곡 쌓아 올린 유적지 같다.

 

 

 

 

 

체체궁산은 몽골 사람들이 아주 신성시 하는 산이라고 한다.

 

 

 

 

 

체체궁산 정상에선 울란바트라 시내가 한눈에 보인다.

 

 

 

 

 

체체궁산 정상에서 먹는 점식식사 얼마나 맛있을까..?

우린 중간에서 맛있게 먹었다.

 

 

 

 

 

 

 

 

 

 

 

정상부에만 어떻게 이런 돌군들이 있는지 신기 하기만 하다.

 

 

 

 

 

지상의 낙원이 따로 없다.

 

 

 

 

 

야생화 천지~

야생화 좋아 난 정말 땡 잡았당..~ ㅎ

 

 

 

 

꽃하고 눈맞추고 보는 곳마다 아름답고, 들이대는 곳마다 그림이 되니 신바람이 절로 난당 ㅎ

 

 

 

 

 

친구 순이랑 나랑 트레킹 출발하면서 찰칵이당..~

 

 

 

 

산지기님이랑 나의 열정 ㅎ

 

 

 

 

아름다운 체체궁산에서 행복한 양평 두여인 

 

 

 

 

 

 

한국인 가이드.. 고향이 양평 용문이라고 한다.

정말 반갑당 ㅎㅎ

 

 

 

체체궁산 정상에서 내짝꿍이랑 나랑

 

 

 

 

하늘,숲, 푸른초원 그리고 울부부

 

 

 

 

 

체체궁산 오름길에서.. 나/야호/순이/작은돌님/미소

 

 

 

 

 

체체궁산 트레킹 전 단체사진

 

 

 

 

 

우리웰빙산악회 회원님들..~

 

 

 

 

 

독수리를 닮은 바위가 있는 체체궁산 정상에서 단체사진..~ 

 

 

 

 

 

 

 

 

 

몽골 체체궁산(2,258m) 트레킹 / 20170806(일)

 

 

몽골 4박 6일 여행을 떠난다.

여행은 언제나 설레지만

이번 몽골 여행은 더 설레인다.

몽골에서 첫날 체체궁산 트래킹을 한다.

몽골 사람들이 아주 신성시 하는 체체궁산이다.

초원지대와 울창한 침엽수 숲과 야생화들

그리고 구름까지 구색을 갖췄다.

천혜의 대자연 체체궁산 13키로 트레킹을 하면서

또 하나의 고운 추억을 만든당 ㅎ

이번엔 내짝꿍도 함께여서

더 좋은 여행과 트레킹이당 ㅎㅎ

 

 

 

울님들

안녕요..^*^

향기가 8월 5일~ 10일까지 4박 6일

몽골여행을 즐겁게 잘 갔다가 왔습니다.

그동안 잘 지내고 계셨겠죠..?

빈 블방에 찾아주시고 

고운 흔적을 남겨 주셔서 고맙습니당..♡

몽골여행 궁금하셨죠..?

자주 오셔서 보시구용 ㅎ

즐건 나날 보내시길

소망합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