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라

양평 더 그림에서..

몽골 엘승타사르해 바얀고비 일출 / 20170809(수)

댓글 81

♡몽골

2017. 8. 30.

 

 

 

 

 

 

 

몽골 엘승타사르해 바얀고비 일출

 

몽골까지 엘승타사르해 일출을 내 앵글에 담고 싶어

여행 마지막 밤을 게르에서 코오..~ 잠을 자고 오전 5시에 일어나서

뒷산으로 간다. 잠꾸러기의 욕심이당 ㅎ

 

거북이를 닮은 바위

 

 

 

 

 

나홀로 나무..

 

 

 

 

 

몽골 고비사막에서 아침이 밝아오고 있다.

 

 

 

 

 

 

 

 

 

 

 

일출을 보면서 만난 달

 

 

 

 

 

미소의 모습이 사알짝 보인다.

 

 

 

 

 

머리 위 하늘빛 장관이다.

 

 

 

 

 

여행자들은 해가 뜨고 지는 지극히 자연적인 현상에 열광하곤 한다.

 

 

 

 

 

 

 

 

 

 

 

해가 뜨기 전 오묘한 하늘 빛깔이다.

 

 

 

 

 

마치 하늘에 불이 난거 같다.

 

 

 

 

 

 

 

 

 

 

 

황홀한 풍경..~

 

 

 

 

 

일출.. 자연이 연출하는 가장 황홀하고 극적인 순간이며.

가장 아름다운 빛깔로 세상이 물드는 순간이다.

 

 

 

 

 

 

 

 

 

 

몽골 대초원에서 보는 지평선 일출은 감탄을 넘어 감동 그 자체다.

 

 

 

 

 

 

 

 

 

 

 

바다가 아닌 땅에서 올라오는 테양이다.

 

 

 

 

 

 

정말 멋지당..~

 

 

 

 

 

 

 

 

 

 

 

 

몽골 일출 정말 그림이당..~

 

 

 

 

 

 

아니 그림 그 이상이당..~

 

 

 

 

 

 

오묘한 빛깔의 하늘..~

 

 

 

 

 

자연의 신비..~

 

 

 

 

 

초원에서 난 불이 하늘에 번진듯..

 

 

 

 

 

자연과 사람

 

 

 

 

 

 

정말 오묘한 빛깔

 

 

 

 

 

 

 

 

 

 

 

태양에서 나온 붉은빛..~

 

 

 

 

 

 

장관 또 장관이당..`

 

 

 

 

 

 

동쪽의 하늘은 한참이나 불타오르고 있다.

 

 

 

 

 

몽골 바얀고비 아름다운 일출..~

 

 

 

 

 

 

감탄스런 하늘..~

 

 

 

 

 

정말 뜨거운 경험이다.

 

 

 

 

 

원초적인 경험..~

 

 

 

 

 

 

 

 

 

 

 

정말 멀문이 막히는 풍경이다.

 

 

 

 

 

 

내 평생 잊지 못할 멋진 일출이다.

 

 

 

 

 

 

 

 

 

 

 

지평선 일출이 끝나갈 무렵의 풍경

 

 

 

 

 

 

 

 

 

 

 

 

 

 

 

 

 

 

 

 

 

 

 

 

 

 

 

 

 

 

 

 

 

 

 

허브향이 난다.

 

 

 

 

 

 

 

 

 

 

 

 

 

 

 

 

 

 

 

 

 

 

 

 

 

 

 

 

 

바얀고비 사막이 펼친 참 멋진 일출이다.

 

 

 

 

 

여행자의 눈과 맘에 감동을 주는 멋진 일출이다.

 

 

 

 

 

무지개가 떴다.

 

 

 

 

 

몽골에서 4번째 만나는 무지개..~

 

 

 

 

 

일출 보면서 부지개를 만나는건 난생처음이다.

 

 

 

 

 

아침햇살 받으며 찰칵놀이..~

 

 

 

 

 

초원에 뜬 무지개

 

 

 

 

 

 

이제 바위산에서 하산을 한다.

 

 

 

 

 

가기 정말 싫지만 가야만 한다.

 

 

 

 

 

언제..? 또 몽골 아름다운 일출을 볼 수 있을까..??

 

 

 

 

 

커다란 바위 왼쪽 게르가 우리의 숙소다.

 

 

 

 

 

허브..~

 

 

 

 

 

빛 있어 더 아름다운 허브..~

 

 

 

 

 

일출 끝나고.. 찰칵놀이는 계속..~~~~ 한다.

 

 

 

 

 

그런데 갑자기 먹구름이 몰려 온다.

 

 

 

 

 

끝이 보이지 않는 초원 그리고 하늘 또 바위산

 

 

 

 

 

눈과 맘이 시원해지는 풍경이다.

 

 

 

 

 

햇살을 받은 바위돌 위에서 찍기놀이를 하는 모습이다.

 

 

 

 

 

하산 중..

 

 

 

 

 

아쉬움에 뒤를 자꾸만 돌아본다.

 

 

 

 

 

왕따나무

 

 

 

 

 

오묘한 자연의 아름다움..~

 

 

 

 

 

 

 

 

 

 

 

하늘이 자꾸만 캄캄해 진다.

 

 

 

 

 

빛과 어둠

 

 

 

 

 

미련..

 

 

 

 

 

게르가 가까이 보이지만 1시간 걸린다.

 

 

 

 

 

이 바위들은 어디서 왔을까..?

 

 

 

 

 

사람이 난들어서 세운거 같이 보인다.

 

 

 

 

 

참 아름다운 조화

 

 

 

 

 

엄마와 아가 아님 아빠랑 아가..?

 

 

 

 

 

물이 귀한 사막에서 바위산에 움푹 들어간 부분에 물이 고여 있다.

 

 

 

 

 

하산 중 신비스런 하늘빛이 자꾸만 유혹을 한다.

 

 

 

 

 

보고 또 보고..~

 

 

 

 

 

 

 

 

 

 

 

찍고 또 찍고..~

 

 

 

 

 

계속..~~~~ 찍는다.

 

 

 

 

 

 

 

 

 

 

 

 

 

 

 

 

 

 

가족..~

 

 

 

 

 

 

 

 

 

 

 

그둘님이 먹구름 온다고 빨리 가자고 한다.

 

 

 

 

 

아쉬움에 또 찍는당 ㅎ

 

 

 

 

 

이젠 정말 가야겟당

 

 

 

 

 

참 시원한 풍경이다.

 

 

 

 

초원지대에 있는 멋진 바위..~

 

 

 

 

 

 

 

 

 

 

 

 

 

 

 

 

 

 

 

 

 

 

 

 

 

 

 

 

 

 

 

 

 

 

 

 

 

 

 

 

 

 

 

 

 

 

 

 

 

 

 

 

해가 뜨기 전에 보이던 거북이 모양의 바위를 하산하면서 또 만난다.

 

 

 

 

 

정말 잊지 못할 몽골 하늘, 초원..~

 

 

 

 

 

 

 

 

 

 

아름다운 하늘을 가르키며..~

 

 

 

 

 

 

 

 

 

내앞에서 자연은 감동스러운 풍경들을 하나씩 파노라마처럼 보여준다.

아마 영원히 이 감동을 기억할거 같당 ㅎ

 

 

 

 

나의 찰칵놀이..~

 

 

 

 

미소와 나

 

 

 

 

눈이 부신 태양을 바라보며..~

 

 

 

 

 

나와 야호는 찍고, 영숙언니는 찍히고 ㅎ

 

 

 

 

 

찰칵놀이에 빠진 나

 

 

 

 

정식오빠는 서서 감상하고, 난 찰칵하면서 감상을 한다.

 

 

 

 

오묘한 하늘빛을 찰칵 중..

 

 

 

 

미소와 나

 

 

 

 

찍고, 찍히고.. 정말 행복하당 ㅎ

 

 

 

 

몽골 바양사막에서 정말 행복한 아침이당 ㅎ

 

 

 

 

 

 

 

 

몽골 엘승타사르해 바얀고비 일출 / 20170809(수)

 

 

몽골여행 마지막 밤을 바얀고비 게르에서 잠을 잤다.

잠꾸러기인 내가 오전 5시에 일어나서 바위로 만들어진 뒷산을 간다.

일출을 보기 위해서다. 가까워 보이는 바위산이지만 1시간을 걷는다.

이른 아침이고, 여행 중이라 피곤해서 일까..? 힘들다.

있는 힘을 다해서 올라 자릴 잡고 일출을 기다린다.

그런데 일출 전 하늘빛이 장관 또 장관이다.

해가 뜨기 전 오묘한 빛을 찰칵하느라 바쁘다.

지평선에서 떠오르는 태양이 보인다. 난 첫 경험이다.

환상 또 환상이다. 감탄사가 계속..~ 나온다~!!!!

지평선 일출이 끝나갈 무렵 풍경도 정말 아름답다.

내 앞에서 자연은 감동스런 풍경들을 하나씩 파노라마처럼

보여준다. 이 감동을 영원히 기억하게 될거 같당 난 ㅎㅎ

첨부이미지

 

 

울님들

안녕요..^*^

8월 마지막 주네요.

남은 날들.. 멋지게 보내시길

소망합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