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보라

양평 더 그림에서..

몽골 체체궁산, 엉거츠산에서 만난 야생화 / 20170806~07)

댓글 43

♡몽골

2017. 9. 4.

 

 

 

 

 

몽골 체체궁산, 엉거츠산 야생화..~

 

몽골 산속단

 

 

 

 

 

구절초

 

 

 

 

 

꽃쥐손이

 

 

 

 

 

분홍바늘꽃

 

 

 

 

 

앙증맞은 투구꽃

 

 

 

 

 

체체궁산엔 투구꽃이 지천이다.

 

 

 

 

 

 

 

 

 

 

 

소나무와 투구가 함께 살아간다.

 

 

 

 

 

인가목(장미과)

 

 

 

 

 

체체궁산 지천으로 피었다. 물싸리

 

 

 

 

 

물싸리

 

 

 

 

 

?

 

 

 

 

 

초록초록 솔잎과 노랑노랑 물싸리

 

 

 

 

 

오이풀

 

 

 

 

 

이뿐 오이풀 한번 더 찰칵을 한다.

 

 

 

 

 

사상자

 

 

 

 

 

누룩치(노리대)

 

 

 

 

 

더 크게..~

 

 

 

 

 

닻꽃

 

 

 

 

 

배의 닻을 닮아서 닻꽃..~

 

 

 

 

 

지치(꽃마리)

 

 

 

 

 

패랭이

 

 

 

 

 

솔나물

 

 

 

 

 

꼬리풀

 

 

 

 

 

패팽이 가족

 

 

 

 

 

용담

 

 

 

 

 

체체궁산엔 내가 좋아하는 보라꽃이 지천이당 ㅎ

 

 

 

 

 

엉겅퀴

 

 

 

 

 

우라나라 엉겅퀴와 조금 다르다.

 

 

 

 

 

오랑캐 장구채

 

 

 

 

 

오랑캐 장구채 꽃말 : 나를 생각해다오,가난한 행복..

 

 

 

 

 

작은 종이 대롱대롱..~~~~ 매달려 있다.

 

 

 

 

체체궁산은 완전 꽃밭이다.

 

 

 

 

 

층층잔대

 

 

 

 

층층잔대 빛이 있어 더 아름답다.

 

 

 

 

 

엉겅퀴 연인

 

 

 

 

 

꼬리풀

 

 

 

 

 

칼잎용담

 

 

 

 

 

층층잔대

 

 

 

 

 

몽골 용담

 

 

 

 

 

 

 

 

 

 

 

 

 

 

 

 

 

꼬리풀..?

 

 

 

 

 

 

 

 

 

 

 

빛이 있어 더 아름다운 옹담

 

 

 

 

 

 

 

 

 

 

 

노랑갈퀴나물

 

 

 

 

 

왜솜다리

 

 

 

 

 

에델바이스

 

 

 

 

 

산속단

 

 

 

 

 

보라빛 절굿

 

 

 

 

 

절굿대

 

 

 

 

 

체체궁산이랑 엉거츠산 절굿대 정말 많이 피었다.

 

 

 

 

 

?

 

 

 

 

제비고깔

 

 

 

 

 

바위솔

 

 

 

 

 

꽃이 피었다.

 

 

 

 

 

나홀로

 

 

 

 

 

다둥이네 집

 

 

 

 

 

바위솔 종류..

 

 

 

 

체체궁산 정상 주변에는 야생화 천국이다.

 

 

 

 

독수리를 닮은 바위가 있는 체체궁산 정상에 분홍바늘꽃이 지천이다.

 

 

 

 

체체궁산 정상.. 꽃을 좋아하는 난 땡..~ 잡은 날이당 ㅎ

 

 

 

 

 

엉거츠산 꽃밭

 

 

 

 

엉거츠산에 보라색 절굿대 정말 많다.

 

 

 

 

 

보라색 구름국화 꽃동산 엉거츠산이다.

 

 

 

 

엉거츠산 본홍바늘꽃 군락지..~

 

 

 

 

 

울란바토르와 테를지 국립공원을 한 눈에 담은 4대 명산 엉거츠산이다.

 

 

 

 

 

체체궁산 정산에서 마냥 행복한 울부부..~♡♥

 

 

 

 

 

어거츠산 분홍바늘꽃밭에서.. 미소랑 나랑  

 

 

 

 

 

 

 

몽골 체체궁산, 엉거츠산에서 만난 야생화 / 20170806~07)

 

몽골 울란바토르와 테를지 국립공원을 한 눈에 담은

4대 명산 중 최고봉 체체궁산과 엉거츠산이다.

척박한 땅에서도 어떻게 이렇게 아름답게 피었을까..?

형형색색의 야생화가 섞여 정말 이뿌당..~

야생화가 가득핀 길을 따라 걷는 기분은 최고의 행복이다.

트레킹 중 나에게 아름다움과 기쁨을 준 야생화들..~~~~

트레킹 중이라 여유롭게 많은 꽃을 담지 못해 넘 아쉽다.

담에 여유롭게 꽃을 담을 수 있는 여행으로 또 가고픈 몽골이다.

울엄마를 닮아 유난히 꽃을 좋아하고 사랑하는 나에게

행복을 듬뿍..~~~~ 주었던 야생화들

정말 정말 감사하고, 고맙당..~♡♥

첨부이미지

 

 

울님들

안녕요..^*^

새로운 달 9월이네요.

가을 향기 듬뿍..~ 마시면서

사랑도, 행복도 풍성한 즐건 나날

보내시길 소망합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