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과 바다가 있는 구봉도 대부해솔길

댓글 15

국내여행

2020. 3. 17.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도동에 위치한 대부도(大阜島)는 시화방조제 건설에 따라 육지가 되어버린 서남부 서해 해상에 있는 큰 섬 중 하나이다.

 

대부도에는 총 7개 코스의 대부해솔길이 있으며, 1코스는 대부도 진입 입구에 위치한 대부도관광안내소에서 돈지섬안길까지 총 11.3km 코스이며 구봉도의 산과 바다를 함께 즐길 수 해안누리길 코스라 할 수 있다.







 

대부해솔길 제1코스는 대부도에서 길쭉하게 서해안으로 뻗어 나와 있는 구봉도 섬을 돌아보는 코스로, 거미허리아치교 다리를 건너 마지막 낙조전망대에서 뒤돌아 와 돈지섬안길까지 가는 해솔길이다.

 

구봉도는 섬 전체가 산이지만 가파른 산행길이라기보다는 조그만 동산을 걷는 것처럼 주변의 바다를 벗 삼아 가볍게 트레킹 할 수 있는 코스라 할 수 있다.







 

구봉도는 9개 봉우리가 있다고 하여 지어진 이름이라고 하며, 대부해솔길은 구봉도 낙조와 더불어 안산9경에 속하기도 한다.

 

대부해솔길의 해솔길의미는 바다 ()’자와 소나무의 자를 합친 의미이며, 원래 걷기 좋은 길이라는 이름이었으나 안산시가 명칭공모전을 통해 붙여진 이름이라 한다.




거미허리아치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