잎 모양이 사람의 심장을 닮은 사랑초(Oxalis)

댓글 17

꽃향기

2020. 5. 15.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목왕리에 위치한 두메향기는 자작나무 오솔길하늘길 트레킹에움길 등 야외 산책길과

미니식물원 온실정원 휴()가 있는 숲속 정원이다.

 

온실정원은 차와 함께 다양한 허브식물들을 만날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사랑초(Oxalis)을 비롯하여 애니시다체리세이지자란 등 아름다운 꽃들을 즐길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사랑초(Oxalis)는 괭이밥과의 열대아열대 지방이 원산지이며,

일 년 내내 수시로 아름다운 꽃을 피우며 번식력도 좋으나 향기는 거의 없는 꽃이다.

 

사랑초는 햇빛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추위에 약하고 수면운동을 하는 식물이라 흐린 날과 밤에 꽃과 잎이 오그라들며,

주로 비닐하우스와 온실에서 관상용으로 재배하는 식물이다.

 

 

 

사랑초 꽃은 잎겨드랑이에 1개 또는 여러 개가 달리고 꽃받침조각은 5개이며,

꽃잎은 5개이고 수술은 10개이며 암술대는 5개이다.

 

사랑초라는 이름은 잎 모양이 사람의 심장을 닮아서 붙여졌다고 하며,

보라색분홍색흰색의 꽃이 봄여름에 아름답게 핀다.

 

 

자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