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돌 해안산책로의 아들바위공원

댓글 18

국내여행

2020. 6. 22.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읍 주문리에 위치한 아들바위공원은

동해의 세찬 파도와 바람에 의해 만들어진 신비롭고 독특한 형상의 기암괴석들이 즐비한 소돌해변 산책로에 조성된 공원이다.

 

소돌해변은 주문진에서 북쪽으로 1.5km 떨어진 곳에 위치하여 주문진해변과 접해있는 해변으로,

마을전체가 소가 누워있는 형상이라 하여 소돌(牛岩)이라는 지명이 붙었다고 한다.

 

 

 

소돌해안 일주 산책로는 아들바위 주변으로 연결되어 있는 산책로이며,

주변은 기암괴석으로 덮여있고 앞바다에는 소를 닮은 바위도 있다.

 

바다전망대는 바위 정상에 자리하고 있는 하얀 등대모양의 전망대로,

전망대에 오르면 넘실거리는 파도와 소돌해변 곳곳에 자리한 다양한 형상의 진기한 바위들을 한눈을 감상할 수 있어 좋다.

 

 

 

소돌해변에 자리한 아들바위는 쥐라기 시대인 일억 오천만년 전에

바다 속에 있다가 지각변동으로 인하여 지상에 모습을 드러낸 바위라고 하며 죽도바위라고도 한다.

 

죽도바위는 코끼리처럼 생겼다 하여 코끼리바위 또는 소원을 들어준다고 하여 소원바위라고도 하며,

수세기 전에 자식이 없는 부부가 백일기도로 아들을 낳았다는 전설이 있어 특히 아들바위로 많이 불리게 되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