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박사 김성훈블로그

김성훈한의원의 치료일기* 다윈의학* 키성장* 턱관절* 안면비대칭* 청혈해독

손목 손가락마디통증 / 광주손목 손가락통증 / 5회완치 가능

댓글 5

카테고리 없음

2020. 9. 4.

만성적으로 손목이나 손가락 통증으로 시달리는 분들이 갈수록 많습니다.

별것도 아닌 것 같은데 오래가는 경우도 많으며

뼈주사도 맞아봤지만 다시 재발하여 가면 의사 선생님은 이 주사는 자주 맞으면 안된다고 하시고

처방해주신 진통 소염제를 아플 면 복용하라고 하지만 이걸 이렇게 계속 먹어도 되나 하면서
달리 방법을 못 찾아 별수 없이 지속적으로 복용하게 되는 경우도 많아 보입니다.

 

팔꿈치 통증과 손목 손가락 통증의 원인

오늘은 결국은 약으로 인한 또 다른 질병을 부르고 퇴행성 관절염을 야기하는 손목과 손가락 통증의 치유에 있어서

관절염약으로 인한 부작용과 손목 손가락 관절염


HOW가 아닌 WHY의 관점에서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자동차의 운전석 패널에는 각종 경고등이 있는데

진통소염제로 경고등을 단순히 가리는 것이 아니라

경고등이 켜질 필요가 없게 근본 치료를 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경고등이 자동차의 문제점을 알려주는 알람이듯이 우리몸이 느끼는 통증도 위험을 알리는 알람입니다.

치료의 선행조건은 예를 들어 엄지손가락의 가운데 마디가 아프다면

아프다고 하는 이 부분에만 집중하지 말고 이 부분을 아프게 하는 원인이 어디에 있을까를 생각하는 것입니다.

 

세상의 원칙 중에 하나가
피해자는 소리치고 가해자는 숨는다는 것입니다. 

속된 말로
맞은 놈은 소리쳐 울고 때린 놈은 조용하다는 것입니다.

우리는 피해자보다는 가해자를 찾아서 조치를 해야 합니다.

 

팔굼치와 손목 그리고 손가락 통증의 원인별로 이를 분류해 보면

힘줄견인성 골막통과
힘줄과 건초가 마찰로 인한 마찰통으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원인은 하나로 근육의 긴장으로 나타납니다.

 

골막통

골막에는 힘줄과 인대가 붙어있는데 골막통은 대부분 근육의 힘줄이 부착된 부분이 지속적인 긴장으로 힘줄골막부착부가 잡아당겨져 변성이 일어나면서 발생된다.

대표적인 질환이 외측상과염(테니스 엘보우), 내측상과염(골프 엘보우)이다.

이러한 질환은 손가락마디의 통증으로 나타나기도 하며 적절한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장기간의 변화로 퇴행성 다발성관절염으로 변화하여 손가락 마디가 두꺼워져 외관의 형태가 좋지 않게 된다.

치료는 해당관절의 긴장을 유발시키는 힘줄이 붙어있는 근육을 치료해주면 된다.

 

건초염(힘줄건초마찰통)

(힘줄)을 싸고 있는 건초 활액막(synovial sheath) 자체 또는 활액막 내부 공간이 긴장된 근육의 힘줄과 지속되는 상호간의 마찰로 인하여 충혈되고 부종이 발생하며 사용하면 통증이 발생되는 경우를 건초마찰통이라 하고, 건의 활액막통이라고도 한다.

힘줄건막마찰통은 통증이 비교적 급성적이고 심하게 나타나지만 해당 힘줄의 근육을 풀어주면 마찰이 감소되면서 극적으로 개선된다.

급성으로 나타난 건초염은 5회 이내의 약침 치료로 완치가 가능할 수 있다.

 

그러므로 치료는 해당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면 되는 것으로

전혀 진통제나 소염제 그리고 흔히 말하는 스테로이드 뼈주사는 필요가 없습니다.  

 

치료는 3개월 이내의 비교적 급성기는 5회 이내에 개선되며

3개월이 지난 만성기는 10회 정도의 치료가 필요합니다.

 

진료시간표와 예약전화번호입니다~

http://blog.daum.net/kidoctor/15966937

화요일과 목요일은 야간진료

토요일은 오후진료가 있답니다.

 

예약하시면 빠르고 편하답니다..

예약하시려면
시간과 성함 그리고 전화번호 남겨주세요~

 

김성훈한의원 주소는

광주광역시 북구 풍향동 799번지

(광주광역시 북구 갈마로 39)

김성훈한의원 주차장

광주광역시 북구 풍향동 779 번지

김성훈한의원 전용주차장입니다.
http://kko.to/ET3riiHjB

 

경고등은 알람 이듯이 우리가 느끼는 통증도 알람입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