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학박사 김성훈블로그

김성훈한의원의 치료일기* 다윈의학* 키성장* 턱관절* 안면비대칭* 청혈해독

감기도 아닌데 자꾸 기침이나서 신경쓰여요_자신질환시리즈2

댓글 0

치료일기

2020. 10. 26.

안녕하세요~ 여러분의 건강 지킴이 김성훈 한의원입니다.

코로나(COVID-19)로 인해 기관지 건강이 더욱 중요해졌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공공장소 등 사람이 많은 곳에서 재채기, 기침 등을 하면 마스크를 하고 있어도 괜히 눈치를 보게 됩니다. 코로나도, 감기도 아닌데 계속 마른기침을 하시는 분들이 계시는 데요. 요즘 밖에 나가기가 무섭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김성훈 한의원이 자신하는 질환 두 번째 시간으로 만성기침에 대해서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겨울이 한 발 앞으로 다가온 지금 그리고 코로나로 인한 자가용 이용이 많아지면서 더욱 늘어난 미세먼지 등으로 적신호가 켜진 기관지 건강에 다시 초록불이 켜질수 있도록 김성훈한의원이 도와드리겠습니다.

 

만성기침은 미세먼지, 흡연, 음주, 꽃가루 등으로 인해 인후두 부위와 기관지에 염증이 반복적으로 발생하면서 만성염증으로 발전하게 되어 발생하게 됩니다.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볼까요?

이미지 출처 : KBS1

[ 만성 인후두염 ]

바이러스 및 세균 등으로 인해 인/후두를 포함한 상기도 점막에 생기는 염증성 반응을 말합니다.

 

[ 원인 ]

원인은 급성인지 만성인지에 따라 조금 상이합니다. 

급성 인후두염은 감기처럼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며, 간혹 성대를 갑자기 무리 하게 사용했을 때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만성인후두염은 급성 인후두염이 반복되거나, 공해, 흡연, 음주, 장기간 성대 사용으로 인한 손상으로 발생할 수 있으며, 반복적으로 위산이 역류하면서 식도 및 인/후두를 손상시키면서 만성인후두염으로 발전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또, 스트레스, 과로, 피로도 원인이 됩니다.

 

[ 기관지염 ]

기관지염은 기관이나 기관지 내에 기침을 일으킬 정도로 많은 양의 점액이 생산되는 상태를 말합니다.

 

[ 원인 ]

원인은 흡연, 대기오염으로 인해 반복되는 기도 염증, 과거에 있었던 기도 감염증의 후유증, 선천적인 감수성 증가(알레르기) 등이 있습니다.

 

위 두 질환들이 사라지지 않고 지속되면서 기침 또한 지속적으로 나타나게 됩니다.

 

만성기침을 하시는 분들을 적외선 체열진단기로 검진해보면 위의 좌측 그림처럼 기관지 부위가 붉게 나타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기관지가 건강하시 분들은 오른쪽 그림처럼 푸른색을 띠게 됩니다. 

 

만성기침은 감기와는 조금 다른 양상을 보이게 되는데, 이는 다음과 같습니다.

 

< 발작적-연발성 기침 및 구역감 >

한두 시간 정도 쭉 괜찮다가도 느닷없이 1~2분가량 연달아 발작적으로 기침하고 그러다 또 괜찮아지고, 말을 하다가 목이 간질거리며 한 번에 몰아서 기침을 합니다.

한번 기침을 시작하면 죽을 듯이 얼굴이 벌게지도록 연속적으로 기침을 하는 경우가 많으며, 나중에는 구역감이 들기도 하며 실제로 구토를 하기도 합니다.

심한 경우, 백일해와 같이 경련성으로 연속하여 기침이 나오고 마지막에는 구역질이 나기도 합니다.

 

< 마른기침 >

가래로 인한 것이 아니라, 폐나 기관지에 수분(진액)이 말라 있어 인후의 건조감이나 자극감, 기도의 수축이 있어 기도의 확장을 위해 경련을 일으켜 기침을 합니다. 기침을 할 때에는 기침 소리만 강하게 나오고 가래는 나오지 않거나 가래가 나오더라도 끈끈한 것이 조금 나옵니다.

 

< 야간 기침 >

낮에는 활동을 하거나 긴장을 하여 진액이 고갈되고 난 후 심폐 순환 대사가 저하되는 밤에 기관지 쪽으로 체액이 오지 못해서 야간에 기침을 하게 됩니다.

 

< 대역 상기, 면적 >

힘겹게 기침을 하기 때문에 기의 상충이 일어나 얼굴이 벌겋게 되고 머리가 울려서 아프기도 합니다. 평소에도 얼굴이 다소 붉은 경향을 띄며, 체액 부족의 음허로 인한 열감으로 얼굴이 붉어집니다.

 

< 목쉼 >

평소 조금만 목을 많이 쓰거나 무리하면 목이 잠겨버리고, 인후에 건조감이나 자극감이 있습니다. '노래방에서 한 곡만 불러도 목이 잠긴다.'(수업, 설교, 찬송가) 목소리가 갈라지거나, 목소리톤이 낮아지거나 하면서 목이 잘 잠기고 이와 동시에 목이 갑갑해지면서, 목에 건조감이 들거나 자극감이 있는 경우도 있으며, 심한 경우 말이 안 나온다고 하는 경우도 있다.

 

< 인후 불리(인후 두건 조감, 자극감)>

인후 부위가 건조해서 인후 자극감이 있으며, 인후부에 뭔가 걸린 듯하고 간질간질하여, 실제로 진하고 건조한 가래가 딱 달라붙어 잘 떨어지지 않습니다. 

 

[ 치료 ]

기본적으로 손을 자주 씻고 구강을 청결히 유지해야 합니다.

미지근한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좋으며, 자극적인 음식은 피해야 합니다. 취침 3시간 전에는 음식물 섭취를 금하며, 술과 담배는 증상을 악화시키기 때문에 금연과 금주는 필수입니다.

 

본 원에서는 자율신경 교정 요법기관지 건강에 특효약인 경옥고를 통해 치료를 하고 있습니다. 이 치료법은 남녀노소 체질에 상관없이 모두에게 좋은 치료법이나, 현재 몸 상태에 따라 맞춤 탕약을 처방할 수도 있습니다.

 

특히, 김성훈 한의원의 족궐음 방광경 흉추부에 있는 하료(下, 2개 혈BL34), 중료(中, 2개 혈BL30), 차료(次, 2개 혈BL32), 상료(上, 2개 혈BL31), 백환유(白環, 2개 혈BL30), 중려내유(中 內, 2개 혈BL26), 방광유(膀胱, 2개 혈BL28), 소장유(小腸, 2개 혈BL27), 관원유(關元, 2개 혈BL26), 대장유(大腸, 2개 혈BL25), 기해유(氣海, 2개 혈BL24), 신유(腎, 2개 혈BL23), 삼초유(三焦, 2개 혈BL22), 위유(胃, 2개 혈BL21), 비유(脾, 2개 혈BL20), 담유(膽, 2개 혈BL19), 간유(肝, 2개 혈BL18), 격유(膈, 2개 혈BL17), 독유(督, 2개 혈BL16), 심유(心, 2개 혈BL15), 궐음유(厥陰, 2개 혈BL14), 폐유(肺, 2개 혈BL13), 풍문(風門, 2개 혈BL12), 대저(大, 2개 혈BL11), 천주(天柱, 2개 혈BL10), 옥침(玉枕, 2개 혈BL9)에 선택적으로 놓는 자율신경 교정 약침은 단 5~10회 정도의 치료만으로도 타깃이 되는 자율신경 실조성 질환에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5회 치료 후 기침이 잦아드는 것을 느낄 수 있으며 10회 치료 후에는 편안함을 느껴 '드디어 이 지긋지긋한 기침에서 벗어날 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게 될 것임을 확신합니다. 제목에서 처럼 김성훈 한의원이 자신하는 질환으로 예후가 상당히 좋으며 환우분들의 만족도 또한 매우 높습니다.

 

만성기침, 만성인후두염, 알레르기성 기관지염 등에 대해서 궁금하신 신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문의하시길 바랍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