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공간

김경현 2020. 4. 25. 04:40


인생은 나그네길 (최희준)


인생은 나그네 길. 어디서 왔다가 어디로 가는가. 구름이 흘러가듯 떠돌다 가는길에. 정일랑 두지말자 미련일랑 두지말자. 인생은 나그네 길. 구름이 흘러가듯 정처없이 흘러서간다. 인생은 벌거숭이.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는가. 강물이 흘러가듯 여울져 가는 길에. 정일랑 두지말자 미련일랑 두지말자. 인생은 벌거숭이. 강물이 흘러가듯 소리없이 흘러서 간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