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진천읍 연곡리 보련골 공덕비(鎭川邑 蓮谷里 보련골 功德碑)

댓글 0

충북의 바람소리/진천군

2020. 7. 1.

 

 

보련골 마울입구에 자리하고 있는 석물들입니다

보련마을 유공비와 더불어 마을출신 효자,효부의 이름을 새긴 비석과 함께 마을출신사람들의 공적비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보련마을 유공비입니다.
효자효부비와 함께 효자마을 비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마을출신사람들의 공덕비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순흥인 안장훈의 공덕비입니다.

마을회관을 지을 때 회관부지를 희사한 공덕을 기리고 있습니다

청곡순흥안공휘장훈공덕비(靑谷順興安公諱將勳公德碑)라고 적혀있으며 후면에는 공덕내용이 기술되어 있습니다

2000년 1월1일 보련마을주민일도이름으로 건립하였습니다.

 

 

연은선생안송선행영세불망비(蓮隱先生 安松善行永世不忘碑)라고 적혀있으며 지역개발 사업과 더불어 재산을 아끼지 않고 여러사람들에게 베푸는 등 마을발전을 위해 노력한 공덕을 기리고 있습니다

 

 

안승갑시혜기념비 입니다.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에 있는 일제강점기 지역민 구휼에 앞장선 안승갑의 공적비.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 산 40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비는 월두형으로 40×12×103㎝의 크기이다. 앞면에 ‘안승갑 시혜기념비(安承甲 施惠紀念碑)’라 쓰여 있고, 좌우에 업적을 4언 8구의 시로 읊고 있다.

비문은 전면에 ‘안승갑 시혜기념비’라 적혀 있으며, 그 좌우에 ‘담중호세 매사정명 개연기절 치예불색 어희안공 천추일비 기덕유방 유구불망(擔衆戶稅 每事正明 慨然基節 馳譽不色 於戲安公 千秋一碑 基德惟芳 愈久不忘)’이라고 새겨져 있다. 우측면에는 ‘계유사월일립(癸酉四月日立)’이라고 적혀 있어 건립일[1933년 4월]을 알 수 있다.

1933년에 세워진 안승갑 시혜기념비는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 보련마을 입구 도로변에 자리하고 있다. 비의 오른쪽에는 1976년에 세운 ‘안송선 행영세불망비(安松善 行永世不忘碑)’가 있다. 앞쪽에는 최근에 세운 3개의 비석이 자리하고 있는데, 왼쪽부터 ‘연재선생 안승갑 시혜기념비(蓮齋先生 安承甲 施惠紀念碑)’, ‘연은선생 안송선 행 영세불망비(蓮隱先生 安松善行永世不忘碑)’,청곡 순흥안공 휘 장훈 공덕비(靑谷順興安公諱將勳公德碑)’가 나란히 방형대석 위에 비신을 세우고 가첨석을 얹은 동일한 형태로 위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