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오송읍 오송초교 승탑옥개석(五松邑 五松初校 僧塔屋蓋石)

댓글 0

통합청주시/흥덕구(興德區)

2020. 9. 19.

이 승탑의 옥개석은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 환희리 산100번지에 위치했던 송천사지에서의 유물이다.

송천사지는 환희리 송천마을 동림산 남쪽 기슭의 절터골에 있다. 사지는 옥산면 상정삼거리에서 좌측으로  난 환희길을 따라 약 1㎞ 정도 진입한 후, 좌측으로 새로 조성된 임도를 따라 약 800m 오르면 확인할 수 있다. 사지는 남쪽을 제외한 삼면이 산으로 둘러싸인 곳으로 나옹진당기에 “福地”로 기록될 만큼 입지조건이 좋 은 편이다. 현재는 청풍김씨 납골묘원이 조성되어 있다. 기조사의 내용을 살펴보면 납골묘원이 조성되기 전사지는 밭으로 경작되다가 방치되어 수풀과 잡목이 우거져 있는 관계로 건물지 등의 위치를 정확히 파악할 수 없다고 한다. 다만 사역은 좁은 협곡에 위치해 있고, 폐
사 이후에 다른 건물이 세워지지 않았던 관계로 매장유구의 잔존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판단하였다. 건물지가  유존할 것으로 추정되는 평탄지 일원에는 건물지의 기단으로 보이는 석축과 함께 초석이 남아있다고 한다. 그리고 사지 앞쪽에는 계곡을 막아 축조한 석축이 있는데, 붕괴되지 않고 원형 그대로 보존되어 있다고 한다. 
추정사역에는 석축을 쌓아 조성한 평탄지가 확인된다. 이곳은 사지의 중심건물지가 있었을 것으로 추정되는 곳이지만, 현재 청풍김씨 납골묘 4기가 조성되어 건물지의 흔적을 찾을 수 없다. 지금도 사역 북쪽은 납골묘원이  확장되고 있어서 사지 훼손은 더욱 심화될 것으로 보인다. 유물은 평탄지와 석축 아래에서 기와편이 주로 확인된다. 사지의 남쪽에서 확인되는 석축은 비교적 원형을 보존하고 있지만, 일부가 납골묘원을 조성하면서 붕괴된것으로 보인다

 

오송초등학교 정원에 있습니다.

 

송천사지에서 옮겨진 것으로 알려진 승탑 옥개석은  오송초등학교 운동장 화단에서 확인된다. 기조사에는  오송초등학교로 이전된 후 시멘트로 조성된 석등의 옥개석으로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기록되어 있으나, 지금은 옥개석만 화단에서 확인된다. 옥개석은 팔각으로 처마와 모서리 부분이 대부분 파손되었다. 크기는 너비 110㎝, 높이 46㎝이며, 하면에는 1단의 옥개받침이 있고, 상면에는 복련이 조각되었다.

 

아이들에게는 이것이 무엇으로 보일까요?
상부에는 복련이 조각되어 있습니다

 

한국의 사지에서 찾을수 있었습니다.아는만큼 보이고 아는만큼 남에게 이야기할수있는.....

그래서 더욱 열심히 공부해야 할것 같습니다, 많은사람들의 뇌리속에서 사라져가는 오송초교의 승탑옥개석을 이리 인터넷이라는 창가로 이끌고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같이 할수 있음에 기분이 좋습니다.과연 이 곳에 송천사지  승탑의 옥개석이 존재하리라 누가 생각 했을까요? 이리 또 잊혀지는 옛님을 만남이 행복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