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따라 구름따라 가는길

충청북도 내고장구석구석살펴보기

23 2020년 09월

23

전국방방곡곡/영주(榮州) 소수서원 문성공묘(紹修書院 文成公廟)

영주 소수서원 문성공묘(文成公廟)는 경상북도 영주시 순흥면 내죽리 소수서원 안에 있는 제향 기능의 사당으로, 안향을 비롯하여 안축, 안보, 주세붕의 위패를 봉안하고 있다. 이 건물은 2004년 4월 6일 보물 제1402호로 지정되었고, 영주시청에서 관리해오고 있다. 문성공(文成公) 안향(安珦)을 주향(主享)으로 하는 사우로, 1544년(중종 39) 추배(追配)된 문정공(文貞公) 안축(安軸), 문경공(文敬公) 안보(安輔), 그리고 1633년(인조 11) 추향(追享)된 문민공(文敏公) 주세붕(周世鵬)의 위패를 함께 봉안하고 있다. 주향인 안향(1243~1306)은 고려 1260년(원종 1) 문과에 급제하였으며, 1286년(충렬왕 12) 왕과 공주를 호종(扈從)하여 중국 원나라에 들어가 『주자전서(朱子全書)』..

23 2020년 09월

23

16 2020년 09월

16

전국방방곡곡/영주(榮州) 영주 소수서원 열부각(榮州 紹修書院 烈婦閣)

영주 소수서원에 있는 열부인 번남박씨의 열부각입니다.단청등 보수를 하는중이었지만 잘 관리되고 있었습니다. 번남박씨 가문에서 민씨가문으로 시집을 와서 생활을 하다가 남편이 일찍 죽자 성심으로 시댁을 섬기었다.주위에 번남박씨에게 연정을 품은 자가 집요하게 접근하였지만 번남박씨는 이에 굴하지 않고 관에 신고를 하였다. 그러나 관에서도 킁 도움이 되지않고 고을안팎으로 좋지않은 소문이 들리니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며 자결을 하였다.

26 2020년 08월

26

전국방방곡곡/영주(榮州) 영주 부석사 삼층석탑(榮州浮石寺三層石塔)

보물 제249호. 높이 5.26m. 2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塔身)을 쌓은 전형적인 신라석탑으로서 영주 부석사 무량수전(榮州浮石寺無量壽殿, 국보 제18호) 옆의 높은 대지 위에 세워져 있다. 지대석(地臺石)과 하층기단의 중석(中石)을 한데 붙여 8석으로 짜고 중석 각 면에는 2개의 우주(隅柱: 모서리기둥)와 그 사이에 2개의 탱주(撑柱: 받침기둥)를 모각(模刻)하였다. 하층기단 갑석(甲石)은 윗면이 경사졌으며 그 중앙에 상층기단 중석을 받기 위한 호형(弧形)과 각형(角形)의 받침을 조각하였다. 상층기단중석은 각 면 1매씩의 판석을 세워서 짜고 각 면에는 우주와 탱주 하나씩을 모각하였다. 상층기단 갑석은 2매의 장판석(長板石)을 남북으로 길게 덮고, 밑에는 부연(副椽: 탑의 기단의 갑석 하부에 두른 쇠..

05 2020년 06월

05

04 2020년 06월

04

03 2020년 06월

03

02 2020년 06월

02

전국방방곡곡/영주(榮州) 영주 소수서원 숙수사지 당간지주(榮州 紹修書院 宿水寺址 幢竿支柱)

경상북도 영주시 순흥면 소수서원 경내에 있는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깃대기둥.당간지주. 보물59호. 높이 3.65m. 소수서원(紹修書院) 경내에 서 있는 당간지주로, 지금의 자리가 원래의 위치로 추정된다. 이곳에서는 통일신라시대에 만들어진 것으로 보이는 석조불상(石造佛像)의 대좌(臺座)와 주춧돌 등이 확인되었으므로, 조선 초기까지 숙수사가 있었던 것으로 짐작된다. 당간지주는 59㎝의 거리를 두고 서로 마주보고 있는데, 지주 하나의 너비는 53㎝이고, 두께는 36㎝이다. 윗부분은 올라갈수록 약간 가늘어지고, 맨꼭대기는 둥그렇게 만들어졌다. 안쪽면에는 아무런 조각을 하지 않았고, 바깥면 가운데에 세로로 띠선을 새겼다. 앞뒷면의 테두리에는 너비 7㎝인 선을 팠으며, 그 가운데에 다시 능선(稜線) 모양의 띠를 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