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니 블로그

내 인생의 주인공은 바로 나! 동천년노항장곡

새벽이 열리네요 / 이정하

댓글 0

▣ 글/좋은글·시-2

2010. 6. 14.

 

 

 

 

 

 새벽이 열리네요 / 이정하 


비바람을  거친 나무가  더욱 의연 하듯
사람도 슬픔 속에서
더욱 단련되어 지는 것입니다
사랑이라는 것도 그렇습니다

헤세가 얘기했듯이 사랑이라는 것은
우리를 행복하게
하기 위해서 있는 것이 아니였습니다

우리가
고뇌와 인내에서 얼마만큼 견딜 수 있는가를
보이기 위해서  있는 것이였습니다 



  <우리가 사는 동안에 >중에서

 


 


Hope Has A Place / Eny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