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affiti Artist Banksy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15. 3. 19.

 

 

 

Banksy is a pseudonymous English graffiti artist, political activist, film director, and painter. Although his identity has not been proven, reliable sources report that he is believed to be Robin Gunningham, a former public schoolboy at Bristol Cathedral Choir School.

 

His satirical street art and subversive epigrams combine dark humour with graffiti executed in a distinctive stencilling technique. His works of political and social commentary have been featured on streets, walls, and bridges of cities throughout the world.

 

Banksy's work grew out of the Bristol underground scene, which involved collaborations between artists and musicians. Observers have noted that his style is similar to Blek le Rat, who began to work with stencils in 1981 in Paris. Banksy says that he was inspired by "3D", a graffiti artist who later became a founding member of Massive Attack, an English musical group.

 

Banksy displays his art on publicly visible surfaces such as walls and self-built physical prop pieces. Banksy does not sell photographs or reproductions of his street graffiti, but art auctioneers have been known to attempt to sell his street art on location and leave the problem of its removal in the hands of the winning bidder. Banksy's first film, Exit Through the Gift Shop, billed as "the world's first street art disaster movie", made its debut at the 2010 Sundance Film Festival. The film was released in the UK on 5 March 2010. In January 2011, he was nominated for the Academy Award for Best Documentary for the film. In 2014, he was awarded Person of the Year at the 2014 Webby Awards

 

Banksy began as a freehand graffiti artist in 19901994 as one of Bristol's DryBreadZ Crew (DBZ), with Kato and Tes. He was inspired by local artists and his work was part of the larger Bristol underground scene with Nick Walker, Inkie and 3D. During this time he met Bristol photographer Steve Lazarides, who began selling Banksy's work, later becoming his agent. From the start Banksy used stencils as elements of his freehand pieces, too. By 2000 he had turned to the art of stencilling after realising how much less time it took to complete a work. He claims he changed to stencilling while he was hiding from the police under a rubbish lorry, when he noticed the stencilled serial number and by employing this technique, he soon became more widely noticed for his art around Bristol and London. He played football with the Easton Cowboys and Cowgirls in the 1990s and toured with the club to Mexico in 2001. Banksy's first known large wall mural was "The Mild Mild West" painted in 1997 to cover advertising of a former solicitors' office on Stokes Croft Avenue, Bristol. It depicts a teddybear lobbing a Molotov cocktail at three riot police.

 

Banksy's stencils feature striking and humorous images occasionally combined with slogans. The message is usually anti-war, anti-capitalist or anti-establishment. Subjects often include rats, apes, policemen, soldiers, children, and the elderly.

 

In July 2011 one of Banksy's early works, Gorilla in a Pink Mask, which had been a prominent landmark on the exterior wall of a former social club in Eastville for over ten years, was unwittingly painted over after the premises became a Muslim cultural centre

 

On 19 June 2002, Banksy's first Los Angeles exhibition debuted at 3313 Gallery, a tiny Silver Lake venue owned by Frank Sosa. The exhibition, entitled Existencilism, was curated by 3313 Gallery, Malathion LA's Chris Vargas, Funk Lazy Promotions' Grace Jehan, and B+.[25]

 

In 2003, at an exhibition called Turf War, held in a London warehouse, Banksy painted on animals. At the time he gave one of his very few interviews, to the BBC's Nigel Wrench[26] Although the RSPCA declared the conditions suitable, an animal rights activist chained herself to the railings in protest.[27] He later moved on to producing subverted paintings;[citation needed] one example is Monet's Water Lily Pond, adapted to include urban detritus such as litter and a shopping trolley floating in its reflective waters; another is Edward Hopper's Nighthawks, redrawn to show that the characters are looking at a British football hooligan, dressed only in his Union Flag underpants, who has just thrown an object through the glass window of the cafe. These oil paintings were shown at a twelve-day exhibition in Westbourne Grove, London in 2005.

 

Banksy, along with Shepard Fairey, Dmote and others created work at a warehouse exhibition in Alexandria, Sydney for Semi-Permanent in 2003. Approximately 1,500 people attended.

 

 

 

 

2015 'Banksy in Gaza' clip

In February 2015 Banksy published a 2 minute video titled "Make this the year YOU discover a new destination" about his trip to Gaza Strip. During his visit he has painted a few artworks including a kitten on the remains of a house destroyed by Israel ("I wanted to highlight the destruction in Gaza by posting photos on my website but on the internet people only look at pictures of kittens") and a swing hanging off a watchtower. In a statement to the New York Times his publicist said -

 

I don't want to take sides. But when you see entire suburban neighborhoods reduced to rubble with no hope of a future what you're really looking at is a vast outdoor recruitment center for terrorists. And we should probably address this for all our sakes.

 

Israeli sources have reported on some inaccuracies in the video's narration. The video says "no cement has been allowed into Gaza since the bombing", although Israel currently allows limited amounts of cement to be imported. The video also says that the area cannot be accessed except by illegal tunnels, although the Erez Crossing is currently open to Arab residents. The Rafah Crossing with Egypt is, however, closed

 

 

 

 

뱅크시 (Banksy, 생년월일 미 공표)은 영국 런던 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복면 예술가 . 사회 풍자 적인 그래피티 아트, 거리 예술 을 세계 각지에 게릴라 로 그리는 수법을 취한다. 뱅크시 본인은 자신의 프로필을 숨기려하고 본명을 비롯해 불명 한 점이 많다. 2005 년 자작 세계 각국의 유명 미술관 의 인기없는 방에 무단으로 전시하고 잠시 동안 누구에게도 들키지 않은 채 전시되고 계속되는 것이 화제가 되었다.

 

활동과 작품의 특징

거리의 벽에 스텐실 (형지)를 사용하여 반 자본주의 · 반 권력 등 정치색이 강한 낙서를 하거나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과 대영 박물관 등 관내에 자신의 작품을 무단으로 전시하는 등으로 일부 사람들은 " 예술 테러리스트 "라고도 한다.

거리 등의 디스플레이를 고집하고 예술 활동을 하고 있으며, 기업의 상품과 협업와 뮤지션의 앨범 재킷의 의뢰 등 거의 모든제안을 거절하고 있다. 2002 년에 일본의 패션 브랜드 몽타주 티셔츠를 2 종류, 2003 년에는 앨범 '싱크 탱크'의 재킷을 그리기는 하였지만 이후 예를 들어, 세계 최고의 기업인 소니 , 나이키 , 마이크로 소프트 와 최고 뮤지션 데이빗 보위 , 궤도 , 매시브 어택 등의 제안을 거절하고 있다.

그의 작품의 대부분은 거리 (벽면) 등에 그려져 있고, 그냥 낙서라고 생각하고 시당국에 의한 청소 등의 경우에 사라지는 예 가 빈발하고 있다. 이처럼 그의 작품은 낙서라고 하는 사람은 많지만, 2007 2 월에 열린 소더비 주최의 경매에서 뱅크시의 작품 총 6 점이 낙찰 예상 가격을 크게 웃도는 총 37 2 천 파운드 (한화 약 85000 만원 이상)에 낙찰 되었다.

2009 6 13 일부터 8 31 일 기간에 현지 브리스톨 미술관 (시영)에서 대규모 전시회 "Banksy versus Bristol Museum를 개최하였다.

2010 년 뱅크시를 쫓는 남자의 영상을 바탕으로 어느새 그 남자가 뱅크시에 의해 그래피티 아티스트로 꼽혔다가는 색다른 다큐멘터리 영화 ' 엑시트 쓰루 더 기프트 샵 '을 감독 . 동 년도의 아카데미 장편 다큐멘터리 영화상 에 노미네이트(nominate; 지명) 되기도 하였다.

 

 

 

 

지금까지의 작품의 일부

런던 동물원 의 펭귄 울타리에 올라 'We 're bored of fish'(물고기는 심심풀이가 아니다)라고 문구와 같이 벽화를 남겼다.

브리스톨 동물원 의 코끼리 의 울타리에 'I want out. This place is too cold. Keeper smells. Boring, boring, boring'(밖에 나가고 싶어요. 이 곳은 너무 춥고 키퍼 냄새가 난다. 지루하고 따분하다) 라고글과 벽화를 남겼다.

2001 1 , 멕시코 · 치아파스 주 에서 사파티스타 민족 해방군 이 점령하고 있는 지역에 벽화를 그렸다. 또한 산 크리스토 발 데 카스 · 카사 에서도 스텐실 이미지를 남겼다.

2005 3 월 자신의 작품을 MoMA ,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브루클린 미술관 , 미국 자연사 박물관 에 마음대로 전시. 테이트 브리튼 에 자신의 작품을 마음대로 전시. 모두 사람의 너무 많이 들어가지 않는 방 구석이며, 다른 작품뿐만 아니라 작품 해설 자막까지 준비하였다.

2005 5 월 대영 박물관 에 "변두리에 사냥하는 고대인 '이라는 제목의 유적의 파편 (벽화의 일부)를 마음대로 전시. 유적에는 카트를 공격하는 고대인과 카트에 창이 박힌 짐승이 들어있는 그림이 그려져 있었다. 뱅크시는 시내의 갤러리에서 개최 된 개인전을 위해 이 작품을 대영 박물관에서 일단 작품 옆의 캡션에 "대영 박물관보다 대여 '의 문장을 붙였다. 후 박물관 뱅크시의 작품을 정식 컬렉션에 추가했다.

2005 8 월 요르단 강 서안 의 팔레스타인 측의 분리 벽 에 아이들이 벽에 구멍을 뚫고 있는 그림이나 구멍이 뚫린 벽에서 보이는 해변 등 9 개의 그림을 남겼다. 뱅크시의 대변인에 따르면, "이스라엘 보안군은 하늘을 향해 발포로 위협을 상당히 총기가 그를 노리고 있었다"는 것.

 

2006 6 월 브리스톨 에 벌거벗은 남자가 화장실 창문에 매달려있는 벽화를 제작. 이 작품은 제거 할 것인가, 그대로 둘 것인가에 논란을 일으켰다. 인터넷에서 토론에서는 97 %의 사람들이 남게 해야 한다는 입장을지지했기 때문에 그 상태로 남아있다.

2006 8 월부터 9 월까지 패리스 힐튼 의 데뷔 앨범 가짜를 500 매 제작, 영국 48 레코드 숍에 마음대로 설치. 내용은 데인 저 마우스에 의한 40 분의 리믹스에서 곡명은 "Why am I Famous?"(나는 왜 유명한거야?) "What Have I Done?"(내가 도대체​​ 무슨 짓을 한거야?) . 소책자는 합성되어 패리스의 얼굴 부분에 개 머리를 붙이거나, 누드 마네킹에 패리스의 얼굴을 붙여 넣은 사진이 실려 있었다. 표에서 그 차이를 몰랐기 때문에 일부 CD 가게 측이 깨달았으나 전에 구입 경매에서 750 파운드 의 가격이 붙었다.

2006 9 월 캘리포니아 주 애너하임 에 있는 디즈니 랜드 에 설치되어있는 놀이기구 '빅 선더 마운틴 "근처 관타나모 만 해군 기지 의 포로 의 모습 (오렌지의 점프 슈트 검은 모자 , 수갑 )을 한 인형을 설치하여 화제를 뫃았다.

 

2007 12 월 요르단 강 서안 의 베들레헴 에서 분리 벽 등에 스텐실 그림 6 점을 남겼다.

2009 "Banksy versus Bristol Museum '에서 낙서 예술과 회화 외에 생물처럼 꿈틀 거리는 가공 식품이나 화장품을 토끼 노쇠 한 트위티 로봇 등을 전시했다.

2010 10 10 일 심슨 의 오프닝 애니메이션을 감독. 심슨 애니메이션과 상품의 대부분이 만들어져있는 아시아 지역의 열악한 노동 환경을 통렬하게 풍자 한 내용이 였다.

 

 

 

 

프로필에 관한 보도

영국 가디언 지에 따르면, 본명은 로버트 뱅크스 (Robert Banks) 1974 년 브리스톨에서 태어난 인물이라고 하고있다. 한편 BBC 는 그의 본명을 로빈 뱅크스 (Robin Banks)하고 있다.

"Guardian Unlimited"사이먼 하텐스톤 (Simon Hattenstone)은 뱅크시와 얼굴을 맞대고 인터뷰 한 유일한 인물이다. 그의 말에 따르면 뱅크시는 28 , 청바지에 T 셔츠 차림으로 한쪽 귀 실버 귀걸이를하고 있었다고 한다.

2008 3 6 일 방송 된 ' 기적 체험! 안 비리 바보 에서 뱅크시의 친구라고 생각되는 인물이 무심코 '로빈'이라는 이름을 올리고있었다.

뱅크시의 공식 사이트 등록자는 사진 작가 스티브 (Steve Lazarides)라는 인물로, 그는 뱅크시의 에이전트이며, 아마도 뱅크시 본인이 아니다. 덧붙여서, 스티브는 런던의 소호 에 Laz Inc.라는 갤러리를 소유하고 있으며, 거기에서 뱅크시의 작품을 구입할 수 있다.

2008 7 월에는 마침내 뱅크시의 신원이 판명했다고 보도되었다. 보도에 따르면, 뱅크시의 본명은 로버트 커닝햄, 브리스톨 출신으로 1973 년생이라는 것이다.

런던 의 국립 초상화 갤러리 에는 사진작가 제임스 퍼프 (James Pfaff)에 의한 뱅크시의 초상화 (복면 상태이긴하지만)이 소장되어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