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볼매 2018. 1. 15. 05:00

    ♡ 간단히 한끼 해결할때~

     

     

     

     

    위치(지도) 인천시 남구 미추홀대로 599

     

     

     

    집에서 밥해먹기 귀찮을때 한번 가보고 싶었던 집인데~

    기회가 되서 한번 들어가 봤습니다..

     

    어디 함 볼까요~~

     

    글을 다 보시고 맨아래 공감하트를 꼭!! 눌러주시는 센스~ㅎㅎ

     

    음식사진 공개~

     

    가게전경 입니다..

    매번 지나가면 꼭한번 먹어보고 싶더라구요^^

     

     

    실내는 6테이블 정도 됩니다..

    강원도에서 먹던 그 옹심이라면 먹어볼텐데^^

     

     

    황기순씨 얼굴도 보이고~

    메뉴는 이렇게 있습니다^^

     

     

    불오징어김밥을 주문해 봤는데~

    매운맛이 감칠나게 나더라구요^^

     

     

    왕돈까스를 주문했는데~

    생각보다 그리 크지 않았어요..

    보는거와 같이 야채도 많이 아끼신듯 합니다^^

     

     

    그래도 일단 칼질을 한번 해봅니다^^

     

     

    고기와 튀김옷의 비교~

    맛은 뭐~ 그냥 평범했어요^^

     

     

    사골칼국수가 아닌..

    기본 황기순칼국수를 주문했어요^^

     

     

    기본적인 멸치육수에 쫄깃한 면빨~

    크게 기대하지 않고 가면..

    간단하게 한끼 해결하기 괜찮아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도움이 되셨다고 생각 하시면..

    밑에 있는

    공감하트를 눌러주세요

    이전 댓글 더보기
    음식과 가격 이 잘 맞아봅니다 누구나 함번가보고 싶은곳 먹으면 또 가보고싶겠죠이
    칼국수 뜨끈하니 맛있죠ㅠㅜ
    포스팅 잘보고 다녀갑니다
    오늘은 날이 풀려서 기분이 좋더라구요~
    미세먼지가 많다고 하는데 조심하시고
    오늘하루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칼국수 면발이 참 쫄깃해 보이네요.
    가격이 대체적으로 착하네요.
    화요일 오후에 다녀갑니다.
    소중한 자료 감사히 보고 갑니다.
    흐흐흐직인다요
    어딘지가보고싶땅 ㅎㅎㅎㅎ
    손으로 밀어 만든 흔적이 보입니다
    맛있겠어요^^ 낼 먹으러갑니다
    칼국수랑 김밥 돈까스 맛있을것 같아요 담에 근처가면 한번 먹으러 가봐야 겠어요^^
    요즘 날이 추워서 그런지 칼국수랑 김밥 조합이 너무 좋더라구요~~
    맛집추천 감사합니다 공감누르고 갑니다^^
    인천에 이런 곳이 있었군요!!
    떡국너무 맛있어 보이네요 ㅠㅠ 잘 보고 갑니다! 오늘 미세먼지가 심하니 건강 유의하세요~
    칼국수 좋아 하는데 길이 넘 멀어 ㅠ🤣?
    손칼국수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정보 감사합니다
    공감꾹꾹 팔로우 하고 갑니다.
    저도 같이 하는 친구 되고 싶네요. 햄볶는 하루되세요
    즐거운말 한마디가 하루를 빛나게 하고
    사랑의말 한마디가 축복을 줍니다
    아름다운 말로 즐겁고 행복한
    불금 보내세요
    비밀댓글입니다
    여자는 사랑 없이 못살고 남자는 여자 없이 못살고
    정치인은 거짓 없이 못산다...
    이렇게 따스한 겨울 주말에 오늘 무슨일이 일어날까?
    다시 동장군을 불러 들일까?
    쉬 걱정이 됩니다
    오늘은 잠시 잊고 지냈던 친구를 불러 보세요
    그리고 한잔 술을 나누면 아마 당신의 모습이 보이실 겁니다
    이런날일수록 감기 조심 하십시오..
    순손칼국수 그냥 보기만 해도 군침이 막 넘어가네요...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 하루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 많이 가지세요. 항상 건강하시구요..
    참으로 맛있겠습니다(~)(~)(굽신)(굽신)(~)(~)(대박)나세요(^0^)
    진짜 100원으로 한끼해결한다는것까지 올렸는데 제가 좋아하는분을 왜 못만나게 하는지 정년퇴임하신분들도 다들 집에서 다 밥먹고 오붓한가족모임도 하는데 진실되게 한거를 왜 보경신한테 그럽니까 잉어찜을 좋아하신것 그리고 노래를 사랑하고 춤을사랑하는 저지만 왜 먹지도 못하고 냄새만맡게하는지 비가 다해쳐먹고 전 대한민국의 힘이라고 썼는데 말입니다
    아산병원 노예들이 치아발치 20개 0원에 합의 하라며 우리엄마,짱아 죽여놓고 잠못자게 하고 노트북 건드리며 홧병으로 죽게하려고 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