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볼매 2013. 3. 25. 19:03

                           2011년~2012년 2년 연속 회식을 간~~ 강화도 어느 식당~

                           올라가는 길에 작은 연못이 있습니다..

                            저 멀리 식당이 보이는군요..

                          한적한 시골마을에 온것처럼 마음이 편안해 지는 곳입니다...

                          이곳은 노래방이예요... 좀 구식 기계지만 목청껏 부를수 있어요..

                          에코가 없어 다소 민망한 목소리로 들리지만...ㅋㅋ

                            빨간룸은 식당~~ 하얀룸은 술취해서 쉬는곳~ ㅋㅋ

                           수육을 삶고 있는중~~

                             가마솥이 어마어마 합니다... 잠시후 저위에 고기가~~~~

                           재래식 불판~~ 용이하게 쓰입니다..ㅋㅋ

                           인원이 45명이기에 돼지를 통채로 잡았습니다..

                               먹기좋게 썰고 있네요~~

                          내가 좋아하는 쪽갈비~~~

                          가리비도 두박스 준비 완료~~

                           제 1팀... 참숯팀~~~

                          제 2팀... 재래식 불판팀~~~

                         막강파워~ 제 3팀~ 가마솥 뚜껑팀..ㅋㅋ

                         살덩어리를 꼬치에 껴서 바베큐를~~~ 쩝~~ 또 먹고싶다...

     

    강화도 회식은... 가는 버스에서 취하고~~

    현장에서 취하고~~

    오는 버스에서 취하고~~~

    어디 갔다 오는지도 모르게~

    하루가 후다닥 가네요~ ㅋㅋ

     

    완전이뻐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괜찮다고 생각 되시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꾸~욱 눌러주세요

    캬~죽여주네요...진짜 대박...
    저렇게 함 가족들이랑 여행하며 먹어봤음 좋겠어요!
    가리비가 넘 맛나겠어요!ㅎㅎ 저두 취하는것 같아요!
    아이구 먹고 싶어라 눈요기만 잘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좋은날 되세요...또 행복한 날이 되시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