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제주도야생화

청계 2020. 7. 31. 15:55

제주의 바닷가에서 본 갯장구채입니다.

 

 

식물명 : 갯장구채
학명 :    Silene aprica var. oldhamiana (Miq.) C.Y.Wu
분류 :    중심자목 > 석죽과 > 끈끈이장구채속(장구채속)
분포 :    중부 이남의 해변에 분포한다.
형태 :    두해살이풀
생육환경 : 바닷가의 숲 속이나 모래땅에서 자란다.
크기 :    높이가 50cm정도로 자란다.
잎 :       잎은 마주나기하며 피침형 또는 거꿀피침모양이고 끝이 뾰족하며 가장자리는 밋밋하고 엽병은 없거나 짧다.
꽃 :       꽃은 5-6월에 피며 분홍색이고 원줄기와 가지 끝에 취산꽃차례로 달리며 꽃자루가 있다. 
           꽃받침은 짧은 통형이며 끝이 5개로 갈라지고 10개의 능선은 자줏빛이 돌고 전체에 굽은 털이 밀생한다.
           꽃잎은 5개이고 끝이 2개로 갈라지며 꽃받침보다 길다. 
           수술은 10개, 암술대는 3개이다.
열매 :    열매는 삭과로 달걀모양이고 6개로 갈라지며 꽃받침에 싸여 있다.
           종자는 갈색으로 잔돌기가 있다.
줄기 :    높이가 50cm에 달하고 가지가 갈라지며 전체에 회백색의 우단같은 털이 밀생하고 모가 지며 곧게 선다.
유사종 : 흰갯장구채 : 백색 꽃이 핀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2020년 6월 5일 제주의 바닷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