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쑥부쟁이 흰꽃 (20201004)

댓글 0

식물/들꽃(초본)

2020. 12. 3.

억새가 핀 산을 둘러보다가 내려오면서 흰색 꽃을 피운 모습을 보았습니다.
구절초라고 지나치려는데 지나치면서 보는데 구절초와는 다른 분위기가 풍겼습니다.
가까이서 살펴보니 개쑥부쟁이가 흰색 꽃을 피운 모습이었습니다.
흰색 개쑥부쟁이를 하마터면 구절초라고 생각하고 지나칠 뻔했습니다.

 

 

식물명 : 개쑥부쟁이
학명 :    Aster meyendorfii (Regel & Maack) Voss
분류 :    국화과 참취속
분포 :    전국에 분포한다.
형태 :    여러해살이풀
생육환경 : 산야의 볕이 잘 드는 건조지에서 자란다.
크기 :    높이 35-50cm이다.
잎 :       기부에서 난 잎은 꽃이 필 때는 말라죽으며 달걀모양 또는 난상 타원형이고 둔두 예저이며
            길이 5-6cm, 나비 2.5-3.5cm로서 밑으로 흐르고 가장자리에 큰 톱니와 더불어 털이 있으며 엽병이 길다. 
            줄기잎은 좁고 긴 타원형이며 다닥다닥 달리고 끝이 둔하며 길이 6-8cm, 나비 10~20mm로서 
            밑으로 갈수록 점차 좁아져서 엽병처럼 되고 양면이 모두 거칠며 윗가장자리에 
            톱니가 있거나 밋밋하고 가지의 잎은 길이 10-15mm, 나비 3mm정도이다.
꽃 :       꽃은 7~8월에 피며 길이 7-8mm, 지름 15-18mm로서 가지 끝과 원줄기 끝에 달리고
            포는 3줄로 배열되며 선상 피침형으로서 끝이 뾰족하고
            꽃부리는 길이 21-24mm, 나비 2.5-4mm이며 담자색이다.
열매 :    수과는 거꿀달걀모양이고 길이 3mm, 나비 1.5mm정도로서 털이 있으며
            관모는 길이 2.5-3mm이고 붉은빛이 돈다.
줄기 :    높이 35-50cm이고 종선과 털이 있으며 옆으로 뻗는 가지가 많다.
출처 :    국립수목원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2020년 10월 4일 경남의 높은 산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