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6. 20. 16:17

 

202052513:38 , 경주에 사는 41세의 한 어머니는 놀이터에서 자신의 딸(5)과 다투고 사과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자전거를 탄 소년(9)을 자동차(SUV)로 약 200~300 m 빠르게 쫓아가 어린이보호구역(school zone)에서 추돌하여 자전거가 쓰러지며 부상당하게 하였다고 한다. 그 행위의 고의성 여부에 대하여 가해자와 피해자가 서로 상반된 견해를 보였으나, 경찰 측(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행위에 고의성이 있는 것 같다고 판단한다는 견해를 2020618일 밝히고, ‘특수상해 혐의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전해진다.

 

어떤 사람은, 그의 행위가 고의적이지 않을 수도 있으므로 너무 감정에 치우쳐 단정적이지 말기를 말한다. 나도 그렇게 생각한다. 그러나, 반대의 감정에 치우쳐 그의 매우 잘못된 행위가 묵인되어서도 안 된다는 것이 나의 생각이다.

경주의 교통사고.pptx
4.33MB

 
 
 

서북의 바람

Kay 2020. 6. 20. 05:02

 

2020 6190시 현재 한국의 COVID 19 환자는 전일보다 49명 증가한 12,306 명이라고 한다. 616일 세계의 총 환자수가 8백만 명을 넘어선 수준이라 하니, 한국은 그에 비해 미미한 수준이나, 계속하여 발생되는 일일 신규 확진자는 50 명 정도의 수준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대전광역시가 61876196명의 신규 확진자를 보임에 주목하게 된다. 한편, 수도권에서의 신규 확잔자는 좀 안정되어 감에 비해, 비수도권에서의 신규 확진자가 증가함을 우려하게 된다.

 

하여튼, 강원도 고성군에서는 해변 솔밭에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코로나 19 감염병 예방,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를 위해, 취사 및 야영행위 등을 위한 출입을 금지합니다라는 현수막을 설치하여 사람들에게 공지하고 있으나, 사람들은 그곳에 camping 차량을 주차하고, 천막을 치고, 음식물 쓰레기를 무단투기 한다고 한다.

 

하지 말라, 더욱 하고 싶고, 그러한 불법행위에 으쓱하는 일종의 특권의식을 느끼는 것 일까?

COVID 19 _ 20200619.pptx
0.57MB
무한폐렴 _ COVID 19 _ 20200618.pptx
0.92MB
COVID 19 _ 20200615.pptx
0.90M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