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Kay 2019. 10. 2. 03:50

 

어느 매체가 전년도 대비 소비자물가의 변동을 보이며 deflation 에 대한 우려를 표현함에 관련한 몇 자료들을 보았다. 소비자물가 하락의 중심에 농산물가격의 하락이 있었던 모양이다. 첨부하여 보인 file 이 최근 소비자물가의 변동추이 이다. 붉은 점선이 실제의 변동이고, 푸른 점선은 내가 느낀 pattern 이다.

 

내가 말하고 싶은 것은, 둘 이다.

하나는, deflation(통화수축)에 대한 나의 이해이다.

        돈은, 돌고 도는 것이기 때문에 그렇게 이름 지어 졌다고 한다. 돈은, 이리저리 돌며 이익을 묻혀온다. 그런데, ‘통화가 수축된다는 것은, ‘돈이 잘 안 돈다는 것이며, ‘돈 벌기(이익내기)’가 더욱 쉽지 않다는 것으로 생각된다.

        이에 관하여, 일부는 우려된다고 하고, 일부는 괜찮다. 일시적 현상이므로, 곧 회복될 것이다라고 말한다. ‘괜찮다는 주장을 하는 일부는, 전월 대비 소비자물가가 개선되고 있음을 말하기도 한다. 내가 생각할 때는 동문서답(東問西答)’ 이다.

전년도 대비 소비자물가의 변동을 논하는데, ‘전월 대비 소비자물가의 변동을 말하는 것 은 별로 바람직하지 않게 생각된다.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말 흐리기이다.

하나는, 느껴지는 pattern 이다. 만약, 내가 생각하는 pattern 이 옳다면, 10월에 바닥을 찍고 년 말에 좀 나아지고, 대보름(20202월 중순) 정도에 정점에 도달하리라 생각한다. 나는 경제학자가 아니므로, 보다 자세한 것은 경제학자들의 몫으로 남겨둔다.

        하여튼, 전략은 어려운 경우를 바탕으로 수립되고, 시행되어야 한다는 것이 나의 생각이므로, 나의 그러한 견해가 경영하는 사람들에게 참고가 되기를 바란다.

 



소비자물가 _ 191001.pptx


- 첨부파일

소비자물가 _ 191001.pptx  
   

 
 
 

서북의 바람

Kay 2019. 5. 2. 12:06

 

내가 오래 전에 배운 것들 중의 하나가 수요와 공급의 법칙이었다. 수요가 많으면 가격이 오르고,

가격이 오름으로 이익이 커지면 공급이 많아져 균형을 이루게 된다는 것이다. 공급이 수요를 초과하

, 가격은 내리고, 이익은 줄어들어 다시 공급을 줄이게 된다.

 

어느 매체가 게재한 소비자물가 추이를 보면, 2018년 말을 지나며, 소비자물가는 급격하게 감소하였

. 이는, 그 시점에 수요가 급격하게 줄었던지, 공급이 급격하게 는 때문이라 생각된다.

 

, 소비자는 지갑을 닫고, 업체간 경쟁은 치열해짐을 보이는 것 같다. 같은 제품/서비스는 복수의 업

체에 의해 제공되고 있으며, 그것을 이겨낼 수 있는 것을 경쟁력이라 한다. 그러므로, 각 업체들은 경

쟁력을 더욱 제고하여야만 한다.

 

매체들이 전하는 바에 의하면, 어느 정치인은 십시일반(十匙一飯)’이라는 표현으로 세금의 인상을 예

고하였고, 이러한 소비자물가 추이를 바꾸어 물가상승을 유도하기 위하여 유류세를 증가시키려 한

다고 한다. ^^*

 

경쟁에서 생존하기 위하여는 각 업체가 경쟁력(競爭力)/창의력(創意力)을 증진시켜야만 한다. 다른 표현

으로, 마른 수건을 짜야만 한다. 내가, 사용하는 표현 중에 ‘winter is coming’ 이라는 것이 있다. 겨울이 다

가오면, 다람쥐/청솔모 등은 이곳 저곳에 도토리(먹이)를 비축한다고 한다.

 

언젠가 읽었던 개미와 베짱이의 이야기가 생각난다.

 

 

소비자물가 추이 _ 1904.pptx

 

- 첨부파일

소비자물가 추이 _ 1904.pptx  
   

 
 
 

서북의 바람

Kay 2011. 12. 22. 17:29

쉽게 이야기 하면, ‘등에 업은 애는 울지요, 인가도 없는 산 길에 해는 지지요. 비는 내리지요하는 고달픔이 예상된다. 적군은 밀려오지요. 옆 사람은 공포에 떨기만 하지요. 총알은 떨어져 가지요. 지원군은 못 온다고 하지요.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의 위기가 확산하며 선진국의 성장은 둔해지며 그들의 소비는 줄어들고, 경쟁은 치열화되며, 금융권의 불안까지 어려움을 가중시키기에, 무역에 의존하는 대한민국의 미래가 밝게 보장되지는 않는다.

 

이러한 어려움을 틈타 계층을 구분하고 그것을 조장하고, 서로의 갈등을 부추기며 대한민국을 약화시키려는 세력도 있다.

 

어떤 기업집단의 경제연구소는, 2012년 한국 경제의 과제를 아래와 같이 세 가지로 말한다.

-       안정화 : 물가 안정, 금융시장 안정 등 대내외 충격에 대한 재정적 대응력 강화

-       신시장 개척 : post China, FTA 안정적 정착

-       갈등 완화 : 상호 배려

 

지금은 손과 발로 undergo 하고 실행할 때이지, 입을 놀려 불평 불만만 하며 이웃의 불평 불만을 조장하고 있을 때가 아니다.

 

 

소비자물가상승률(BRIC_2011).ppt

- 첨부파일

소비자물가상승률(BRIC_2011).p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