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18. 12. 6. 08:19

 

나는, 언제부터인지 묘한 (공식같은) 인식에 갇혀 있다. 건물을 생각하면, 지하층 - ‘다방’, 1- ‘서점

또는 술집’ ‘가게(은행 포함)’, 2- ‘음식점또는 의원’, 3- ‘탁구장또는 당구장’, 4- ‘독서실

또는 건물주 생활공간(살림집)’   건물주의 살림집이 5층 이기도 하다.

 

그런데, 그러한 나의 공식 같은 인식이 주로 1층에 있던 요식업점포(가게)2층을 임대하는 등 더

욱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고 한다. 어떤 이는, on-line business 가 확대된 때문이기도 하나, off-line bu

siness 를 하는 경우에도 임대료가 저렴한 것이 그러한 변화를 부추긴다고 설명하기도 한다.

 

나는, (서울 평균의 경우) 임대료가 층에 따라 지수함수적(exponentially)으로 감소한다는 이제야 알았

. 그러므로 부가가치율(영업이익율)가 적으면, 임대료가 적은 가급적 높은 층을 임대하는 것이 일반

적이리라 생각한다. (임대료도 자본비용에 속한 지출항목이 된다. 상대가 가지고 있는 인식의 틈새를

파고들어, 본인의 수익을 극대화하여야 한다.)

 

모든 업소는 수익을 목적으로 한다. 그런데, ‘수입(매출) ~ 지출 = 수익이다. 그러므로 모든 업소들은

유동인구의 분석 등 수익(매출)을 늘이기 위하여 노력한다. 그러다 수익이 정체되는 등 어려운 환경에

서는 지출(임대료, 인건비, 관리비 등)을 줄이기 위하여 노력한다. 둘 다가 정체되면, ‘마른 수건 짜기

에 노력하게 된다.

 

franchise(가맹)업체의 시장개척을 담당하여 근무하는 어떤 이는 수익성 분석에 관한 표현에서, 일반

적으로 임대료는 전체 운영비의 2/3 정도를 차지하고 있으며, 임대료가 약 50 % 저렴해지면 그에 상

응하여 매출이 어느 정도 ( 25 %) 감소하여도 수익에 차질을 받지 않는다는 언질(言質)을 준다. ^^*

 

 

상가임대료 _ 181205.pptx

 

- 첨부파일

상가임대료 _ 181205.pptx  
   

 
 
 

서북의 바람

Kay 2018. 12. 4. 00:46

 

550만여 사람들이 자영업(자영업)를 하고 있다고 한다. 그 상당수가 service 업을 하고 있으며, 현재

어렵다고 말하고 있으나, 향후에도 별로 나아질 것 같지는 않다. Winter is coming.

 

상당한 baby boom 세대들이 은퇴하면서 자영업의 경쟁은 더욱 심하여 지리라 생각된다.

 

며칠 전에 가족들이 아들 가져온 닭고기 순살 튀김을 먹기도 하고, 식사를 하다가, 음식점의 menu

관련한 이야기를 하게 되었다. 아들과 며느리는, 젊은이들이 뼈 없는 순살 튀김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누군가 뼈와 기름덩어리를 제거했으리라 생각한다, 그렇게 손질된 닭고기를 판매하기도 한다고 하므

, 조리에 어려움은 없으리라는 이야기도 했다.

 

나는 말하였다. ‘닭을 그렇게 손질하기는 시간도 걸리고 힘들기도 하지만, 그렇게 어렵고 힘들게 부가

가치(이익)들이 만들어져 누적되는 것이다.’ ‘손 안대고 코를 풀 수는 없다.’

 

나는 가끔 후배들과 이야기를 하였다. ‘어때요? 재미있어요?’ 그러면, 후배가 이렇게 말하고는 했다.

이거, 제 직업이어요, 돈을 받고 하는 것 이어요.’ 그리고 덧붙이고는 했다. ‘재미있는 것은 돈을 내고

하고, 재미없고 힘든 일은 돈을 받고 한 답니다.’ 그래서 현재도 돈 벌기가 힘들고, 앞으로도 더욱 힘들

어질 모양이다.

 

누군가는 이렇게 표현하였다. ‘주머니에 두 손을 넣은 채 사다리를 오를 수는 없다.’ 나는 그 표현에

고개를 끄덕거렸다.

 

 

자영업 _ 181203.pptx
1.22MB

 

 
 
 

서북의 바람

Kay 2018. 1. 17. 21:43

 

많은 사람들이 장사 또는 사업을 한다. 장사 또는 사업을 하는 목적은, 돈을 벌기 위해서 이다. 돈을

벌기 위하여는 이익을 만들어야 한다. 이익은 경비(지출) 이상의 매출(수입)에 의해 만들어 진다. 다르

게 표현한다면, 매출(수입) 이하의 경비(지출)가 되어야 한다. 그것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때 경기(

)가 좋다고 하고, 그렇지 못할 때 경기가 나쁘다고 한다.

 

요즈음, 치열한 경쟁으로 매출은 줄어들고, 인건비(人件費) 등 지출하여야 할 경비는 늘어난다. 지출

중 인건비를 줄이기 위한 방안으로, 단순한 반복적 업무는 인공지능’ robot 을 이용하여 수행한다.

 

그러면, 사람은 무엇을 하여야 할까? 단순·반복적 일보다는 창의적(創意的) 일을 수행하여야 한다.

렇지 못하면, ()한다. 그러한 일의 한 예로 예전에 언급되던 것들 중의 하나가 변호사 업무의 표준

화였다.

 

하여튼, 그러한 측면에서 나는 무인화(無人化)의 노력을 긍정적(肯定的)으로 생각한다. 이렇게 인사하

고 싶다. ‘돈 많이 버세요. 부자 되세요.’

 

 

점포의 무인화.pptx

 

- 첨부파일

점포의 무인화.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