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북의 바람

Kay 2020. 8. 14. 03:12

 

금강은 전라북도 장수군에서 발원하여 북상하다 대전광역시를 감싸고 충절남도 공주와 부여를 거쳐 전라북도 군산쪽에서 서해로 흘러 든다. 금강의 상류(전주의 동북동)용담댐이 있고, 대전의 봉북북에 대청댐이 있는데, 그 두 댐의 사이에 무주 금산 영동 옥천이 있다고 한다.

 

그런데, 이번 20208월초에 있었던 집중호우의 피해를 입은 그들 지역의 사람들이, 그 피해는 용담댐의 비상식적 방류에 의한 인위적 재해이므로, 그에 책임이 있는 수자원공사가 그 피해를 보상하여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 같다.

 

자세한 상황을 알지도 못하고, 법의 전문가도 아닌 나로서는, 이에 어떤 견해도 가질 수는 없다.

 

단지, 사건의 결과에 대하여 서로의 이해관계에 따른 권총쏘기(책임회피)’에 대한 큰 안타까움을 느낄 뿐이다,

 

만약, 수자원공사의 책임이라면, 수자원공사가 손해를 배상하여야 하고, 수자원공사는 관련분야에서 정부의 역할을 대행하는 기관이므로 결과적으로 정부가 손해를 배상하여야 하며, 그 부담은 세금을 내는 온 국민들이 분담하여야 한다.

 

왜 그 피해를 내가 부담하여야 하는 것 일까? 나는 그것이 알고 싶다,

 

용담댐.pptx
0.85MB

 

 
 
 

서북의 바람

Kay 2020. 2. 10. 22:51

 

나는 이리저리 internet surfing 을 하다가 안아키라는 표현을 보았고, ‘그게 뭐지?’ 라는 의문을 가

졌다. 결국 그것이 약 5만 명 정도의 회원을 가진 한 internet café ‘ 쓰고 우리 우기

약자(略字)임을 알게 되었다. 가입자가 약 5만 명 정도라면, 추종자는 약 5백 명 정도로 추정된다. (1

% 의 법칙)

 

어떤 사람들은 매운 고추가 위장을 튼튼하게 한다라고 말하고, 어떤 사람들은 헛소리라고 말한

. 나는, ‘체중 감량을 위해서는 몸에 기생충을 많이 키우고 그것이 충분히 잘 자라도록 한 후에 기

생충 박멸 약을 먹는 것이 좋겠다고 말한다. 어떤 사람들은 헛소리라고 말한다. 어떤 사람들은

자녀를 위한 교육은 이래야 한다라고 말한다. 어떤 사람들은 그것은 자신이 그렇게 교육받지 못

한 과거에 대한 한풀이 일 뿐, 헛소리라고 말한다.

 

우리 주변에는 많은 말들이 떠돈다.

결국, 판단은 자신의 몫이다. 그래서, 자신이 판단하고 그렇게 행하는 것이다. 각 개인의 판단에 대

하여 왈가왈부(曰可曰否)할 생각은 없지만, 그로 인한 피해자는 없었으면 좋겠다.

 

안아키 _ 200210.pptx


- 첨부파일

안아키 _ 200210.pptx  
   

 
 
 

카테고리 없음

Kay 2019. 10. 14. 03:09

 

태풍은 어제 이미 태평양 해상에서 소멸되었으니, 큰 고비는 넘겼으리라 생각되지만, 19호 태풍

Hagibis 는 강한 바람과 폭우로 일본에 상당히 큰 손실을 야기하였다 전해진다. 제법 떨어진 우리

나라의 남부에도 그 간접적 영향으로 상당한 피해가 있었다니 그 규모를 짐작할 수 있다.

 

19호 태풍 Hagibis , 발생하여 그 중심이 한반도를 향하여 북서쪽으로 이동하다가 일본의 남쪽

(대만의 동쪽)에서 방향을 북동쪽으로 바꾸어 일본의 동쪽 해안지역을 강타하였다고 전해진다.

태풍은 일본열도의 남북으로 뻗은 오우산맥(Ou Mountains, 奧羽山脈)’지역에 매우 심한 비를 내렸

, 골짜기를 통하여 동서로 흐르던 물은 하천과 강을 넘쳐 마을에 들이 닥치며 큰 피해를 입힌 것

같다. (나는 일본의 지형에 대해 익숙하지 않다.)

 

태풍은 지나갔지만, 끝난 것은 아니다. 복구까지 이다. 어려움을 견디고 잘 복구하기를 바란다.

 

 

오늘이 일요일이라 내 집을 방문하였던 며느리와 하였던 말들 중의 하나는 아래와 같다.

  • 1024(목요일)이 무슨 날 인지하니?

  • UN Day 이면서, 서리가 내린다는 상강(霜降)이다. 겨울이 시작되는 날이지.

    그러므로, ‘상강이전에 겨울을 지낼 준비를 마쳐야 한다고 한다.

    겨울준비라면, 무엇이 있을까? 김장? 장작패기?

(며느리가 말하였다)

  • 요즈음은 그런 번거로운 준비가 필요 없어요. 김치는 mart 에서 사먹으면 되고, 추우면 boiler switch 를 올리면 되지요.

(내가 말하였다)

  • 그러다가, Hagibis 에 당황하는 일본같이 될라.

  • 어느 정도의 준비가 있어야지, 그렇지 못하면, 예상되는 재난 앞에서 급하게 비상용품(생활필수품)을 구하려고 편의점과 mart 의 선반(shelf)들을 텅 비게 할 수도 있단다.

 

Typhoon Hagibis.pptx


# 19 태풍 하기비스.pp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