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차이나의 흑진주 호치민/입을 즐겁게(맛집)

2015. 7. 31. 20:10

 호치민에 새로 생긴 맛있고 저렴한 딤섬집을 소개합니다.

오픈한지 3개월만에 많은 손님을 끌어모은 한국으로 치자면 대박집입니다.

여행자 거리 데탐에서 택시로 10여분 거리이고 가격대가 저렴하고 맛도 좋아 꼭 가보실 만한

식당인거 같습니다.

 

건물 전체가 식당입니다.

입구에서 고객 인원수를 확인하고 자리로 안내해 드리게 됩니다.

 

택시를 타실때 주소 입니다.

 

베트남 친구 네명과 한국인 2명 여섯명이 함께 식당을 찾았습니다.

 

메뉴에 사진이 들어가 있어 외국인도 메뉴 선택이 쉽습니다.

 

새로 오픈한 식당이라 아주 깨끗한 식당내부 모습입니다.

아쉬운점은 메뉴에 주류는 없다는점 입니다.

 

처음 먹어보는 딤섬입니다.

무심코 깨물었더니 달콤 뜨거운물이 만두속에거 나옵니다.

 

많은 종류의 딤섬을 시켜먹었지만 카메라에 모두 담지못했습니다.

마지막 사진은 닭발입니다. 

 

그윽한 국화차가 먹기 아까울 정도로 예쁩니다.

 

계산서 입니다.

물수건까지 계산합니다.

한국돈으로 치자면 대략 6만5천원 정도 나왔습니다.

여섯명이 맛있게 먹고 몇가지 메뉴는 포장도 했습니다.

호치민 시내의 딤섬집보다 40~50% 저렴한것 같네요..

 

오늘 또한번 먹으러 갈까 고민중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인도차이나의 흑진주 호치민/입을 즐겁게(맛집)

2015. 6. 5. 13:43

 

 

호치민 근교의 탄다에 있는 베트남 전통 뷔페식당 빙쿼이1를 소개한다.

빙쿼이 식당은 아쉽게도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저녁에만 뷔페식이 준비된다.

그러나 입장은 오후 1시부터 언제든 자유다.(일요일점심 뷔페시작)

현지인들은 미리 입장한 뒤, 주변의 아름다운 모습을 카메라에 담으며, 자주 있는 신혼찰영모습을 구경하며, 종종있는 쇼 프로그램에 합류하다가 저녀나절이 되면 식사를 한다.

탄다는 서울 근교에 있는 미사리 정도로 상상하면 어느 정도 맞을 것 같다. 사이공강을 끼고 도는 지역답게 카페촌이 형성되어져 있다. 뿐만인가?  유료낚시터도 상당히 있다.

호치민 중심지에서 택시로 30~40분 정도 이동해야 하는 먼 거리라서 여행자들이 쉽게 찾아가는 곳은 아니다. 하지만 몇명의 인원만 된다면 비싼 택시비를 치루고서 이곳을 찾아도 절대 후회는 없을 것이다.

조그마한 집 몇채, 과수원의 뭔두막 같은 곳들, 리어커... 길거리 이곳저곳에 수 많은 종류의 맛있는 베트남 음식이 차려진다. 퍼도 있고 짜도 있고 닭구이도 있고 염기구이도 있고... 솜사탕도 있다.

저녁에만 열리기에 햇살없는 야외의 강가 테이블에서 천천히 음식을 즐기면 된다.

빙쿼이를 찾을 때는 호치민에서 오후 쯤 넉넉하게 출발 하는것이 좋다.

식사가 차려지는 5시 30분 이전까지 넓게 꾸며진 베트남 정원과 강가를 산책하는 즐거움을 누려야 하기 때문이다.

 

쩐이 아는 한 호치민에 이 곳보다 더 저렴하고 맛있는 뷔페식당은 없다.

 

가는 길이 험하다.

 

 

이 간판을 찾으면 된다. 잘하는 뷔페 식당은 빙쿼이1이다.

 

 

 

 

 

 

아오자이를 입은 직원에게 입장권만 사면 된다.

어른 275,000동, 아이 150,000동

(사진은 7년전사진임)

 

 

 

 

 

 

 

 

 

 

 

개인적으로 내가 엄청 좋아하는 찹살 바람떡이다. 이름?   몰라!

 

 

 

 

 

 

음식 종류가 너무나 많다.

 

 

 

다섯번째 접시다.

 

 

 

여행자 거리에서 빙쿼이2까지는 택시로 170,000동 정도가 나온다.

주소는 1147 Duong Binh Quoi, Phuong 28, Quan Binh Thanh이다.

상호는 Khu Du Lich Binh Quoi 1

 

 

http://www.remembertour.biz/

제법 비싸군요. 굳이 가서 먹을 정도의 수준인지는

 
 
 

인도차이나의 흑진주 호치민/입을 즐겁게(맛집)

2015. 5. 18. 03:23

베트남 하면 제일많이 떠올리는  음식은 쌀국수 입니다.

배낭여행자들의 경우에는 바케트빵인 반미 또한 베트남을 추억하는 음식중 한가지입니다.

베트남에 거주하는 교민들의 경우는 조금 다를듯 합니다.

제 경우는 돼지고기 숫불구이 덮밥인 껌승(com suong)을 떠올립니다.

 

여행자들은 거의 접하기 힘든 호치민에서 현지인들에게는 제일 유명한 껌승집을 소개합니다.

간혹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이곳에서 식사를 하곤 합니다.

후에 지인들과 만나면 하시는 말씀이 한국에 돌아가도 베트남하면 고급 해산물집 보다는

이곳 껌승집이 많이 많이 기억난다 말씀을 하십니다. 

 

껌승집은 현지인들로 항상 북적 거립니다.

오토바이위에서 주문을하고 음식을 사가는 모습이 자연스럽습니다.

 

커다란 다라이에 잘 양념된 돼지갈비가 가득합니다.

 

커다란 화덕에서는 돼지갈비가 한번에 20여인분 정도가  함께 구워집니다.

 

고기굽는 손길이 매우 분주합니다.

 

진열장에는 기름에 튀겨진 계란과 다른 반찬종류가 눈에 뜁니다.

 

껌승에 곁들여지는 잘게 부서진 쌀밥입니다.

 

항상 밝은 웃음으로 손님을 맞는 직원 아줌마 입니다.

 

주문한 껌승 입니다,  계란튀김을 추가 했습니다.

금액은 42,000동(2,100원)정도로 동네 가격보다는 두배 비싼편 입니다.

하지남 고기도 두껍고 양이 푸짐합니다.

 

20,000동(1,000원정도)의 생과일주스 도 있구요.

 

찾아가는 주소 입니다.

시내에서 공항쪽으로 이동하면 거의 공항근처라 보시면 됩니다.

정말 베트남 현지인들이 좋아하는 평범한 음식을 맛보시고 싶으시다면

강추 드립니다.

 

http://www.remembertour.biz/

 

되게 인정이많으신분들같네요 베트남분들이 ^^
음식도 베트남음식은 별로라고생각했는데 생각이좀 짧앗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