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부로 살기/여행

에바경혜- 이경혜 2011. 7. 8. 00:27

 

 

1 2

- '충주둘레길' -

 

 

 

지동초 - 임도(동량하천 산척 정암 임도) - 정암마을 - 26번 도로 - 삼탄유원지 - 삼탄역  약12Km

새벽이슬, 파란하늘, 산수국, 에바, 밀짚모자, 단비,백송,캔디, 겨울,겨우살이, 연봉1천,제비꽃,엔들리스,한결,.14명

 

 

 

 

 

 

 

 

 

 

 

 

 

 

 

 

 

 

 

 

 

 

 

 

 

 

 

 

 

 

 

 

 

 

 

 

 

 

 

 

 

 

 

 

 

 

 

 

 

 

 

뒷마당 연못에 떠있었던 개구리알

 

 

 

제비꽃님의 시어머니

 

 

 

돌 고르시는 어머니..

 

 

 

점심식사 준비하는 백송과 캔디..

 

 

 

 

 

 

 

토요일, 과감하게 치과병원 문닫고 오셔서 홀가분 하신듯 미소짓는 겨우살이님

 

 

 

 

 

 

 

 

 

 

 

아싸~ 라면이닷ㅎㅎ

 

 

 

 

 

 

 

 

 

 

 

 

 

 

 

 

 

 

 

 

 

 

 

 

 

 

 

 

 

 

 

겨울님의 무지막지하게 맛난, 직접 농사 지어 담근 김치

 

 

 

 

 

 

 

 

 

 

 

 

화장실에도 시가..

 

 

 

 

 

 

 

 

 

 

 

 

 

 

 

아름다운 여자 숙소..(연봉님의 형님방, 무셥게 깔끔하시당~)

 

 

 

 

 

 

 

얻어먹는 커피 한모금

 

 

 

 

 

 

 

점심 설거지하시는 밀짚님과 백송님

 

 

 

 

 

 

 

일산에서 장 봐온 짐

 

 

 

출발~~

 

 

 

앞줄왼쪽 겨울님, 백송님, 산수국님, 단비

뒷줄왼쪽 새벽이슬님, 에바님, 연봉1천만원님, 캔디, 겨우살이님, 밀짚모자님, 파란하늘님

 

 

 

 

 

 

 

 

 

 

 

 

 

 

뒤에 보이는 건물은 충주호리조트..

 

 

 

 

 

 

 

 

 

 

 

 

 

 

 

우리는 모두 관계자들ㅋㅋㅋ

 

 

 

 

 

 

 

 

 

 

 

 

 

 

 

 

 

 

 

 

 

 

 

 

 

 

 

 

 

 

 

 

 

 

 

 

 

 

 

 

 

 

 

 

 

 

 

 

 

 

 

 

 

 

 

 

 

 

 

 

 

 

 

 

 

 

 

 

 

 

 

 

 

 

 

 

 

 

 

 

 

 

 

 

 

 

 

 

 

 

 

 

 

 

 

 

 

 

 

 

 

 

 

 

 

 

 

 

 

 

 

 

 

 

 

 

 

 

 

 

 

 

 

 

 

 

 

 

 

 

 

 

 

 

 

 

 

 

 

 

 

 

 

 

 

 

 

 

 

 

 

 

 

 

 

 

 

 

 

 

 

 

 

 

 

 

 

 

 

 

 

 

 

 

 

 

 

 

 

 

 

 

 

 

 

 

 

 

 

 

 

 

 

 

 

 

 

 

 

 

 

 

 

 

 

 

 

 

 

 

 

 

 

 

 

 

 

 

 

 

 

 

 

 

 

 

 

 

 

 

 

 

 

 

 

 

 

 

 

 

 

 

 

 

 

 

 

 

 

 

 

 

 

 

 

 

 

 

 

 

 

 

 

 

 

 

 

 

 

 

 

 

 

 

 

 

 

 

 

 

 

 

 

 

 

 

 

 

 

 

 

 

 

 

 

 

 

 

 

 

 

 

 

 

 

 

 

 

 

 

 

 

 

 

 

 

 

 

 

 

 

 

 

 

 

 

 

 

 

 

 

 

 

 

 

 

 

 

 

 

 

 

 

 

 

 

 

 

 

 

 

 

 

 

 

 

 

 

 

 

 

 

 

 

 

 

 

 

 

 

 

 

 

 

 

 

 

 

 

 

 

 

 

 

 

 

 

 

 

 

 

 

 

 

 

 

 

 

 

 

 

 

 

 

 

 

 

 

 

 

 

 

 

 

 

 

 

 

 

 

 

 

 

 

 

 

 

 

 

 

 

 

 

 

 

 

 

 

 

 

 

 

 

 

 

 

 

 

파란하늘님이 가져오신 병어회,, 회뜨고 병어 야채무침까지... 와우~ 맛있당ㅎㅎ

 

 

 

 

 

 

 

안떼어지는 고기..

 

 

 

 

 

 

 

 

 

 

 

 

 

 

 

 

 

 

 

연봉님 어머님의 건강도 빌고, 멋진곳에 불러주심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다같이 건배..

 

 

 

 

 

 

 

 

 

 

 

 

 

 

 

 

 

 

 

 

 

 

 

 

 

 

 

닭백숙도 완성..

 

 

 

 

 

 

 

아름다운 부부, 겨울님과 겨우살이님,,

 

 

 

 

 

 

 

 

 

 

 

 

 

 

 

 

 

 

 

 

아침 북어국 다시물 우려내시려 준비해 놓는 산수국님,, 너는 못하는게 뭐있나여?ㅎㅎ

 

 

 

 

 

 

 

 

 

 

 

 

 

 

 

 

 

 

 

 

누나가 따줄까??ㅎㅎㅎㅎ

 

 

 

 

 

 

 

밀짚님과 극기훈련 진행하는 캔디..

 

 

 

정해준 짝지와 아래 마을에 있는 무덤에 가서 인증샷 찍어오기,,,,,에고 무셔~~~ 

 

 

 

늦게 도착한 연봉님과 제비꽃님의 고2 아들,, 한결이

 

 

 

역시 연봉님과 제비꽃님의 딸 중1 한별이 우선 부드럽게 먹으라고 조금 끓여내온 닭죽 

 

 

 

 

 

 

 

쪼기 앉아서 닭죽 먹는 한별이..

 

 

 

단비는 연봉님과 짝이 되서 무덤을 찾아가는데 못찾아 폐가까지 갔다 저집은 낮에 지날때도 음청 무셔웠었는디... 

 

 

 

 약간 무셥지만 인증샷은 남겨야징.. 후레쉬 얼굴에 비추는 연봉님... 말없으신 분이 이런면이??ㅎㅎ

 

 

 

 폐가보다 무덤은  아늑하다

 

 

 

 남편이 다른 여자(단비)와 사라져도 분위기에 졎어 좋아 죽는 제비꽃님..

안그래도 감수성을 주체할 수 없는 양반이 오늘 아주 물만났다...귀엽고 사랑스러운 제비꽃님~ 

 

 

 

여기도 계시다... 뛰어난 감수성을 주체할 수 없어 화가로 사시는 파란하늘님

 

 

 

 

 

 

 

 

 

 

 

 

연봉님 형님 강경룡샘.. 목소리가 성우와 성직자의 중간톤~ 글구, 연봉님보다 눈이 크심ㅎㅎㅎ

 

 

 

 흑산도 화가 선생님 "목포의 눈물" 열창 중이시다

 

 

 

 독특한 창법과 저 진지한 몸짓이 자꾸 생각나 웃겨 죽다 겨우 잠들었다ㅎㅎㅎㅎ

 

 

 

 

일찍 일어나셔서 놀았던 자리 정리하시는 새벽이슬님,, 역시~~

 

 

 

 

 

 

 

 아침준비에 바쁜 산수국님과 시끌시끌 재미난 파란하늘님과

 

 

 닭고기 해체하시는 에바님...

 

 

 

 

 

 

 

 

 

 

 

 

 

 

 

 

 

 

 

북어국의 진수를 보려준 산수국표 해장국- 깔끔한 북어국.. 단비는 두대접을 걍 부었다ㅎㅎ

 

 

 

 

 

 

 

 에바님의 야심작 고소하고 부드러운 영양닭죽..또 먹고 잡다ㅎㅎㅎ

 

 

 

 

 

 

 

 

 

 

 

제법 큰 통에 싸오셨는데....겨울님의 김치 순식간에 끝장났다.. 저 국물이라도 싸올걸~~

 

 

 

 

 

 

 

 

 

 

 

 

 

 

 

 

 

 

 

 

 

 

 

 마지막 설거지...

 

 

 

 행주만 빨면 끝~~

 

 

 

 

 

 

 

 

 

 

 

단체사진 찍어야 되는데 몇명이 없다..

 

 

 

 기다리는 동안 손병호게임ㅋㅋㅋ

 

 

 

 칼 든 사람 접어,, 안경쓴 사람 접어,, ~~~ㅎㅎㅎㅎㅎㅎ

 

 

 

 긴바지 입은 사람 접어,,ㅎㅎㅎ

 

 

 

겨울님 걸려 춤 벌칙~~~ㅎㅎㅎㅎ 

 

 

 

 

 

 

충주에서의 행복했던 1박2일 모든 일정이  끝났다

아름다운 곳에 머물수 있도록 마음써주신 연봉님 어머님과 형님 강경룡선생님,,

또 너무나 흔쾌히 충주로 초대해 주신 연봉님과 제비꽃님께  감사 드린다

먼길 마다않고 차량 지원에 운전까지 해주신 연봉님과 에바님께도 감사 드리고,,

바쁜 일정을 쪼개어 틈틈히 장 봐다가 손질까지 해오신 산수국님과

골치아픈 총무일에 마음 무거우셨을 텐데 내색없이 즐거운 마음으로 따뜻하게 챙겨주신 겨울님 감사 드리고,,

이 모든 일정을 신경쓰고 연락하고 무사히 차질 없이 진행하신 밀짚모자님께 깊히 감사 드린다

 

 

-끝-

출처 : 고양올레
글쓴이 : 단비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