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

Colombo 2012. 7. 26. 17:25

 

                         

                       

                         인도네시아 발리섬 우붓에 있는 안토니오 블랑코 뮤지엄을 다시 찾았다.

 

                          언덕배기에 있는 블랑코 뮤지엄은 정문에서 한참 올라가야 한다.

 

 

                              입장권을 파는 곳이다 .

                             내국인은 30,000 루피아 그러니 외국인은 50,000 루피아 (약 7천원)로 이곳 물가로는 결코 싸지않은 금액이다.  

 

 

                           입장권을 사고 뮤지엄 내로 들어가면 앵무새며 다양한 조류가 우리르 반긴다.

 

                        

                          손님을 맞는 상냥한 아가씨가 꽃을 꽂은 차 한잔을 대접한다.                        

 

                         뮤지엄 본관 앞마당.

                         건물 자체가 거대한 조각 작품이다.

 

 

                           4년전 찍얶던 뮤지엄 본관 사진.                            

 

 

                         용이 조각된 입구로 들어가 본다.

 

                          발리의 달리로 불리는 설립자 안토니오 블랑코 -

                          그는 스페인에서 태어나 뉴욕에서 미술공부를 하고 세계여행을 하다가 발리의 매력에 빠져 이곳이 머물며 작품활동을 하여

                          발리의 < 달리 > 라는 별칭을 얻었다고 한다.

 

                           그리고 이곳 인도네시아  발리의 전통 무용수와 결혼을 하고 활동하던 중 이곳 <우붓) 왕으로 부터 땅을 하사받아

                           <안토니오 블랑코 뮤지엄>을 설립하게 되었다고 한다.

 

                             <안토니오

                              블랑코>의 아들이자  현재 블랑코 뮤지엄의 주인인 <마리오 블랑코> 이다.

 

                             

                              4년전  내가 한구일요화가회를 소개하고  정기전 도록을 건네자 <최고> 라는 제스쳐를 보낸다. 

 

                            안토니오 블랑코의 작품 앞에서

블랑코는 액자도 작품의 일부라고 하여 액자를 모두 직접 제작하는데 이 그림의 액자는 열대과일 <두리안>을 모티브로 한 것이다.

 

                            

                            인도네시아 대통령 SBY (수실로 밤방 유도요노)가  블랑코 뮤지엄을 방문했을 때 사지도 걸려있고.

 

                            미국 팝가수 <마이클 잭슨>이 방문했을 때의 사진도 걸려있다.

 

 

                          뮤지엄을 관리하고 안내하는 아가씨

 

 

                           4년 전과는 옷 색갈만 다를 뿐.....

 

                           전시실내 안토니오 블랑코의 작품은 촬영을 금하고 있어 작품을 찍기는 매우 곤란하다.

                            임신한 나부를 그림 작품 

 

 

                        발리여인의  누드 작품

 

 

                           작업실에서 포즈를 취할수있게 해주었다..  

 

 

휴게실..

 

마리오 블랑코의 기사가 실린 잡지

 

 

설립자. 안토니오 블랑코의 사진

 

 

자료 전시실

 

휴게실

 

                              휴게실

 

 

                           옥상에는 발리의 무용수 조각상이 여럿있다.

                          안토니오 블랑코에게 발리의 여인은 그의 예술이고 연인이고 영혼인 듯 하다..

 

                          옥상에서

 

 

옥상에서 내려다본 뮤지엄 경내 모습

 

                        밖에는 마을과 벼가 자라는 논이 보인다..

 

 

뮤지엄내 정원의 한 모퉁이

 

 

                         뮤지엄안내 홍보간반....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