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2020년 09월

14

전라,광주맛집 부안바지락죽맛집/변산온천장바지락죽

얼마 전 주원이네, 주원이 외가댁과 다녀온 휴가 이야기입니다. 주원이네는 하루 전에 떠나고 사돈댁과 오전 5시에 만나 여수로 출발합니다. 노병은 출근길에 길이 막히면 시간이 많이 걸려 먼 곳 갈 때는 대부분 새벽에 떠납니다. 그렇게 가다 가볍게 아침을 먹으러 들리는 곳은 서해안의 경우 대개 군산 한일옥이나 변산온천산장입니다. 부안 계화회관의 백합죽도 좋지만 오전 9시가 지나야 문을 열어 아침으로 먹기에는 조금 그렇습니다. (참고로 군산 한일옥은 오전 3시부터, 부안 변산온천산장 바지락죽은 오전 8시부터 영업합니다) 변산온천산장 바지락죽은 새만금 방조제를 나오면 만나는 국도 30호선에서 1~2 km 정도 떨어진, 이런 곳에 식당이 있을까 싶은, 인가도 거의 없는 시골 산속에 있습니다. 부안에 가면 원조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