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 그리운 나라 **

꿈과 미지의 세계, 그리운 그 곳을 찾아서......

북유럽 8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페테르고프(페트로드보레츠) - 표트르 1세(표트르 대제, 영-피터 대제)의 여름궁전 분수공원

댓글 32

방랑, 그 흔적들-세계/러시아+북유럽4국(덴,노,스,핀)

2020. 2. 28.

북유럽 8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페테르고프(페트로드보레츠)

- 표트르 1세(표트르 대제, 영-피터 대제)의 여름궁전 분수공원



북유럽+러시아 일정


     제1일. 13:10 서울 인천 출발 - 러시아 모스크바 도착(약 9시간 30분) - 숙소 (1박)

     제2일. 러시아 모스크바 여행(아르바트 거리 빅토르최 벽과 푸시킨 생가, 레닌 언덕(참새 언덕)과 모스크바 대학, 크렘린 궁,

               성바실리 성당, 굼 백화점, 붉은 광장 등) - 상트페테르부르크로 이동 (1박)

     제3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여행(피터대제의 여름궁전 분수정원, 겨울궁전 에르미타주 박물관, 성 이삭성당, 구 해군성본부,

               유람선 여행 등) (1박)

     제4일. 핀란드 헬싱키로 이동(시벨리우스 공원, 마네르하임 거리, 원로원 광장, 우스펜스키 사원, 마켓 광장, 템펠리아우키오 암석교회)

               - 투르쿠로 이동 - 크루즈 유람선 실자라인 탑승하여 스웨덴 스톡홀름으로 이동 (1박)

     제5일. 스웨덴 스톡홀름 여행(구시가 감라스탄의 왕궁, 구시청사 광장, 노벨상 시상식 열리는 시청사, 바사(호)박물관,

               호프 가든 Humlegården 등) - 노르웨이 오슬로로 이동 (1박)

     제6일. 노르웨이 오슬로 여행(왕궁, 노벨평화상 시상식 열리는 오슬로 시청사, 아케르스후스 성 조망, 카를요한 거리 등)

               - 릴레함메르 경유 - 오타로 이동 - (1박)

     제7일. 노르웨이 롬 경유(목재 교회 스타브 교회) - 달스니바 전망대 - 게이랑에르 피오르 유람선 - 뵈이야 빙하와 빙하 박물관

               - 레르달 터널(세계 최장 도로 터널. 24.5km) - 플롬 (1박)

     제8일. 노르웨이 플롬반 산악열차(뮈르달스 폭포) - 베르겐으로 이동(브뤼겐 거리, 어시장, 베르겐 플뢰엔산 전망대)  

               - 구드방겐 피오르 - 레르달 터널 -  헴세달 (1박)

     제9일. 노르웨이 골 경유 - 오슬로로 귀환(비겔란 조각공원, 노벨평화상 시상식 열리는 오슬로 시청사 내부)

               - DFDS SEAWAYS 유람선 승선 - 덴마크로~ (1박)

     제10일. 덴마크 코펜하겐(쾨벤하운) 도착(게피온 분수대, 운하 유람선 승선, 크리스티안보르 성, 인어공주 동상, 아말리엔보르 성,

                 시청사와 시청 광장, 안데르센 동상, 니하운 항구, 프레데릭스베르 정원)

     제11일. 13:00 덴마크 코펜하겐 출발 - 러시아 모스크바 도착(약 2시간 30분 소요) - (연결편) 인천 향발

     제12일. 11:10 인천 도착(약 8시간 40분 소요)



페테르고프(페트로드보레츠)

- 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

페테르고프 궁전

러시아 제국의 표트르 1세(대제)에 의해 여름 관저로 건립되어

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으로 불린다.


페테르고프 하부 공원 분수공원

'사자의 턱을 잡아 찢는 삼손' 동상과 분수의 모습

(2019.7.23. 화)


상부 정원 오크분수(2018.8.3. 방문)


페테르고프 상부 정원 넵튠분수와 대궁전(2018.8.3. 방문)




2019.7.23. 화. 대체로 맑은 날

모스크바를 떠나 상트페테르부르크로 와서 하루를 묵고

페테르고프로 향하는 날이다.

2018년 여름에 한 번 방문한 적은 있었지만

당시에는 상부 정원쪽만 보았기에

하부 정원에 대한 아쉬움이 남아있었는데,

이번에 하부 정원을 보게 되니 들뜬 마음 가득...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묵은 호텔


우리나라 국기가 걸린 모습~

우리나라 여행객이 많이 묵는 호텔인가보다.

아무튼 외국에서 우리나라 국기를 보면 그렇게 반갑다.






대개의 호텔이 그렇듯이 누구나 먹기에 나쁘지 않은 식사가 제공되었는데,

내가 먹는 건 한정되어 있어서...


아침 식사 후 페테르고프를 향해~

역시 바다를 보니 가슴이 뻥 뚫리는 느낌...


버스에서 내려 페테르고프를 향해~

그런데 이분들~ 낯익은 얼굴들이다.

2018년 발트3국+러시아 여행 시에 보았던 분들...

악단이 우리를 보자 한국인임을 알아채고

'아리랑'을 비롯한 우리나라 노래를 들려준다.

오호~ 반가워!


페테르고프 궁전의 위치 (구글지도 이용)


페테르고프(Петергоф, Petergof, Peterhof, 페트로드보레츠)

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

스웨덴과의 전쟁(1709년)에서 승리한 걸 기념해 조성.

페테르(러-표트르)의 궁전이란 뜻.

옛이름은 Peterhof(~1944), 이후 Petrodvorets.

프랑스 왕실 방문 후 베르사유 궁전 못지 않게 지으려는 의도,

러시아의 베르사유궁으로 불린다.

당대 최고의 건축가들이 모여 만든 아름다운 궁전.

건물들은 1714-1723 완성.

1714 -1725 대궁전 완성.

 '예술의 진주'라고도 불린다.

위 정원은 1714 -1724년 처음 조성.

궁전 주변의 소규모 폭포는 프랑스의 마를리 궁을 본떴다고 하며,

삼손 분수를 비롯하여 64개의 분수,

그리스 신화의 인물들을 모델로 하는 255개의 조각상,

여러 개의 정원으로 이루어짐.

삼손분수를 비롯하여 시원한 물줄기를 내뿜는 대폭포분수가 최대 볼거리인 듯.

이곳의 대폭포는 삼손운하를 통해 핀란드만으로 흘러들어간다.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독일 군대에 점령, 파괴,

 나중에 재건.

유네스코 세계유산 상트페테르부르크 역사 지구의 일부.

아래 공원은 1714-1723년 처음 조성,

이곳의 정원은 1704년 표트르 1세가 처음 구상,




표트르 1세(표트르 대제, 피터 대제)

표트르 1세 알렉세예비치(1672.6.9.~ 1725.2.8.)는

러시아 제국 로마노프 왕조황제(재위 1682~1725년).

서구화 정책과 영토 확장으로 루스 차르국러시아 제국으로 성립했으며

표트르 대제(영-피터 대제)로 불린다.


2018년 방문시에는 위의 정원으로 입장했었는데,

이번에는 아래 정원쪽으로 입장~

왼쪽으로 문처럼 보이는 곳에 해우소가 있다.


페테르고프 궁전 안내도


아래 정원의 분수들을 만난다.

이곳은 고래분수(The Whale Fountain)


페테르고프 궁전(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


페테르고프 궁전(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 The Special Treasury Museum


     

페테르고프 박물관 자료임

(출처: https://en.peterhofmuseum.ru/objects/peterhof/muzei_osobaya_kladovaya)


페테르고프 궁전(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 대궁전(The Grand Peterhof Palace)

궁전 건물 아래 비스듬한 언덕에 조성된 테라스 분수(1799-1800 처음 조성)




대궁전 내부: 페테르고프 박물관 자료임

(출처: https://en.peterhofmuseum.ru/objects/peterhof/muzei_osobaya_kladovaya)

   

페테르고프 궁전(표트르 대제의 여름 궁전)과 아래 공원의 분수


페테르고프 궁전과 상하 정원 모습

위-상부 정원, 궁전, 아래 - 하부 공원(분수공원)


보울(Bowl)분수


페테르고프 궁전 복원 과정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독일 군대에 점령, 파괴, 이후 재건.

1880~1890년(1번)의 모습,

1944년 파괴된 모습(2, 3번),

1946년 복원 중인 모습(4, 5번)


페테르고프 궁전 복원 과정

1963년 궁전 내부 성화 복원 모습(1번)

1967년, 1968년 내부 장식 복원(2, 3번)

1981년, 1984년 조각품 복원 모습(4, 5번)

1984년 벽난로 등 내부 장식 복원 모습(6번)


가운데로 삼손(Samson)분수


분수공원 대폭포와 각종 조각상

조각상들은 그리스신화의 신들을 모델로 했단다.


삼손분수 (The Samson Fountain)

사자의 턱을 잡아 찢는 삼손

1709년 6월 27일 표트르 대제가 우크라이나의 폴타바 전투에서

스웨덴의 카를 12세에게 승리한 것을 기념하여(25주년) 1735년에 만들었단다.

승리한 날이 성 삼손의 기념일이었으므로

삼손의 동상을 설치하도록 했단다.

삼손의 발 아래에 사자가 있다.

삼손은 러시아, 사자는 스웨덴을 상징한단다. 
전쟁에서 이긴 러시아군은 스웨덴군 수천 명을 포로로 잡았고.

그들을 상트페테르부르크 건설하는 인부로 동원했다고 한다.

(처음 분수: 1735, sculptor B.C. Rastrelli,

2차: 1802, sculptor M.I. Kozlovsky,

현재: 1947, sculptor V.L. Simonov, N.V. Mikhailov)


페테르고프 대궁전과 분수공원


그리스신화의 인물들을 모델로 한 조각상들이란다.


The Fountain Favourite


마를리 궁전 가는 길

전기차를 이용해서 돌아볼 수도 있는 모양이다.


대궁전과 분수공원



대궁전과 삼손운하

궁전 테라스 아래에서부터 바다와 연결하는 이 운하를 만들어

황제와 귀족들이 배를 타고 핀란드만을 오갈 수 있도록 했단다.


구경하거나 사진을 찍는 사람들...


잠시 인증사진 한 장 찍고서...


핀란드만으로 이어지는 삼손운하 바라보며...

남편 컨디션만 좋았다면

아마 저기 끝 부두까지 달려가서

핀란드만을 직접 접하고 몽플레지르 궁까지 달려갔을 것이지만

아무래도 무리일 듯 보여서 아담분수쪽으로 발길을 옮긴다.


아담 분수


표트르 1세 동상

페트로고프 궁전과 정원을 조성한 왕 동상

상트페테르부르크를 건설한 황제라 이곳 사람들에겐 더 영웅일 듯...


태양분수(The Sun Fountain)

둥근판 모양이 돌아가면서 물을 뿜는 분수이다.

마치 태양이 온천지를 골고루 비추듯~


잔잔하게 물을 뿜는 나무분수도 지나고~

표트르 1세 동상 앞에서 숲길을 따라 체스판폭포쪽으로 가는 길...

넓은 하부 공원을 다 돌아볼 수 없음을 아쉬워하며~


체스판폭포를 보며...


로마분수(The Roman Fountains)

체스판폭포 앞에서 로마분수를 만나~


로마분수


체스판언덕폭포


체스판언덕폭포(The Chessboard Hill Cascade)


로마분수를 배경으로...


아래 공원의 로마분수와 정원



오린저리 가든(orangery garden) 분수


어느새 대폭포분수 가동 시각이 다가오고 있다.

벌써 분수공원 주변에는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네...


교회 박물관(Royal Church Museum)




교회 박물관 내부 - 페테르고프 박물관 자료임

(출처: https://en.peterhofmuseum.ru/objects/peterhof/muzei_osobaya_kladovaya)


가이드분이 빨리 나갈 수 있게

위 궁전쪽에서 보라고 했기도 하고

남편 컨디션이 안 좋은 이유도 있고 해서

어쩔 수 없이 궁전 앞 윗길로 가고 있다.


분수공원

궁전 앞 난간으로도 사람들이 가득~

비집고 들어가기조차 어려운 상황...


분수가 뿜어나오기 전의 조용한 분수공원


운하를 따라 이어지는 물길이 핀란드만까지 이어지는데,

보이는 모습이 시원스럽다.

운하 가운데쯤 보이는 다리가 우리가 건너간 다리...


위나 아래나 사람들이 많기는 마찬가지인지라

사진 찍기조차 어려웠다.

그만큼 분수공원의 쇼가 인기가 있음을 말해준다.


복잡하니 아예 조금 떨어져서 바라봐야겠네...


11시가 되자 음악과 함께 삼손분수로부터 먼저 물이 뿜어져 나온다.

나오는 음악은 러시아 국가라고 하는데, 정확한 것은 모르겠네...


이어서 주변의 분수에서도 물이 올라오고,

너도나도 사진기에 담느라 바빠진다.


위쪽 난간에도 사람들이 어찌나 많은지 파고들 자리가 없을 정도...



삼손분수와 다른 분수들이 합창을 하듯 솟아오른다.

과연 명품 볼거리다!

모두가 눈을 떼지 못 하고 바라보는 모습...



시원스럽게 솟아오르는 삼손분수


이곳의 분수들은 지형의 높낮이에 따른 수압을 이용하여

운영되는 분수란다.

분수공원의 분수는 5월~10월 중순에 운영된단다.


궁전 아래 언덕의 작은 보울 테라스 분수에서도 나지막한 분수가 나온다.


궁전 아래에서 보면 이런 모습

대폭포분수는 1714-1724년 조성했단다.




궁전 아래에서 보면 이런 모습


분수공원의 조각상들은 그리스신화 속 신들이 모델이란다.


대궁전 앞에서 보면 이런 모습

운하를 따라 바다에까지 연결되는 멋진 모습...


잠시 분수쇼를 본 후 바로 모여야 하기에

멀리서지만 얼른 인증사진 찰칵~


찰칵~


분수 가까이는 복작복작, 떨어진 곳은 이렇게 헐렁~


분수 가동은 진행 중이지만 모일 시간이 다가온다.


궁전 박물관(The Special Treasury Museum) 아래 그늘진 곳~

우리가 모일 곳으로...


우리가 찾았을 때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찾은 페테르고프 궁전~



아래 몇 장은 2018년 방문 시(2018.8.3. 방문)

위 사진의 궁전 오른쪽으로 들어가서 본

궁전 모습과 상부 정원(Upper Garden) 모습이다.

특별보물박물관(The Special Treasury Museum)


대궁전(The Great Peterhof Palace)


교당(교회)박물관(The Church Pavilion Museum)


교당박물관(The Church Pavilion Museum)





특별보물박물관, 대궁전, 교당(교회)박물관 각각의 화려한 지붕 장식 모습



페테르고프 상부 정원 사각연못분수



페테르고프 상부 정원 오크분수


페테르고프 상부 정원 The Fountain Mezheumny

바다 용과 네 마리 돌고래의 청동 분수


페테르고프 상부 정원 넵튠분수와 대궁전

상부 정원은 면적 15헥타르(45,000평 정도)에 달한다.

(2018.8.3. 방문)



다시 2019년 방문으로 돌아와~

돌아나가는 길...

하부 분수공원 입장권을 사려는 사람들로 붐비는 매표소를 보며...


안내하는 현지 가이드를 따라 나가는 길...


길가에 늘어선 상점들을 지나...


다시 만난 악사들의 음악 소리를 들으며 퇴장하는 길~


감명 깊게 보았던 페테르고프 궁전 이모저모를 뒤로 하고,

상트페테르부르크 시내로 가게 된다.

아~ 잊지 못할 페테르고프여!

(2019.7.23.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