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내가 사는 세상★/연예가 뉴스

    KosTV™ 2020. 2. 2. 14:00


    지난 1월26일 방송된 '1박2일 4'(이하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8회는 1부 7.4%, 2부 9.2%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지난주 방송된 7회(1부 9.1%, 2부 11.6%)에 비해 하락한 수치로, 10% 선이 무너졌다는 점이 눈에 띄죠


    명절 변수를 고려하더라도, 꾸준히 떨어지는 시청률이 심상치 않다는 지적입니다


    '1박2일 4'는 지난해 12월8일 방송된 첫 회가 1부 12.5%, 2부 15.7%를 기록하며 성공적인 시즌 시작을 알렸었는데


    2회 역시 1부 11.6%, 2부 15.1%로 첫 방송의 기운을 이어가며 안정적으로 자리 잡는 듯 보였지만


    3회부터 시청률이 소폭 하락하기 시작했습니다


    4, 7회에서는 조금 반등하기도 했으나 0.5%p 이하로 의미 없는 수치인 데다, 이를 제외한 회차는 1~2%p가 떨어졌고


    1회와 가장 최근 방송된 8회를 비교하면 6% 정도 차이가 나 격차가 상당히 큽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망했냐고요?


    네 망했죠


    초반보다 시청률이 50%이상 떨어졌으나 여전히 7%라면 성공적이라고 보시는 분들도 있겠으나


    과거의 1박2일 명성과 더불어 KBS & 지상파라는 프리미엄이 붙어있는 예능이 거둔 성적표라고 봤을때는


    초라하기 그지없습니다




    그럼 무슨 이유때문에 이렇게 추락중일까요?


    일단 라이벌 예능들의 기세가 더 쎕니다


    동 시간대 MBC는 < 복면가왕 > 을 SBS에선 < 집사부일체 > 로 맞대결을 펼치는 중인데


    아무리 그렇다고 생각해도


    천하의 1박2일이 이런 이유때문에 시청률 고전을 겪고 있다는 건 말이 안되죠




    냉정하게 제가 봤을땐


    이전 시즌때보다 멤버들의 대중적 친밀도가 상당히 낮습니다 .


    더불어 진행이나 게임이 많이 흐물흐물해져 예전의 모 아니면 도 식의 강렬했던 모습을 기대했던


    시청자들의 등을 돌리게 만들고 있죠


    끝으로


    여전히 < 1박2일 > 은 사고뭉치들의 집합소란 이미지가 대중들에게 강렬하게 각인되어 있어


    현재도 그러하나 향후에도 시청률이 반등하며 과거의 영예를 되찾기란 쉽지 않을것이라 봅니다





    제가 봐도


    < 1박2일 > 은 사고뭉치 연예인들 양성소라고 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