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대봉 ~갈맷길

댓글 0

산행/2019년

2019. 6. 14.


가덕도 연대봉

연대봉은 조선시대 연안 방비상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봉수대가 있었다 하여 그 이름이 유래했다.

연대의 한 층 아래에 마치 거대한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운 것 같은 높은 암봉이 바로 연대봉이다.


 1. 일  시 : 2019. 6. 14

 2. 거리 및 소요시간 : 약  9.5 Km   4 시간 20분 소요

 3. 산행도

동선새바지-강금봉 - 응봉산 - 누릉령 -매봉 -임도갈림길 -연대봉 -임도갈림길 - 어음포 - 누릉능 -기도원-동선새바지


연대봉 등산 들머리를  연대봉 등로중 가장 힘든 코스인 동선 새바지로 잡았다 


입구에 연대봉등산안내도가 붙어 있다


해발 1m에서 150m 까지  15여분 급경사를 차고 올라야 한다

 

안부에 도착 조금 더 걸으면


강금봉에 도착한다


강금봉





첫 조망지

조망이 시원하다. 낙동강 하구의 삼각주도 새롭게 보이고, 명지주거단지는 섬 위의 요새 같다


낙동강 하구의 삼각주인  진우도,  신자도가 나란히 있다

   

흐릿하게 다대포 몰운대가 보인다


응봉산






가덕도동 (옛 천가면 성북리)   중앙의 큰 건물이 40여년전 3년간 근무하였던 천가초등학교이다  

 




올라온 능선 



멀리 오른쪽 위로 연대봉이 보인다


응봉산에서 바라본 연대봉


멀리 사진으로는 흐릿하지만 진해의 시루봉과 불모산 능선도 조망된다



응봉산


응봉산에서 한참을 내려선 후 다시 올라야할 낙타봉(좌)과 매봉(우)

 

누릉령


큰까치수염


뒤돌아본 응봉산


매봉

 




매봉에서 바라본 가덕도동(성북리)와 부산진해 신항


매봉에서 바라본 연대봉


천성마을


어음포고개이다  여기서 연대봉을 다녀와야 한다


지나온 능선  매봉(좌) 과 멀리 응봉산이 보인다


오른쪽 해안방향은 갈맷길이다


연대봉


연대봉정상석


연대봉


대항마을








대항새바지



거가대교의 해저터널 입구


연대봉 봉수대


부지런한 나비


갈맷길전망대


다시  어음포고개로 되돌아 왔다  여기서 우측  어음포로 내려간다



가덕도 갈맷길이지만 기도원이 있는 곳 까지는  바다와 좀 떨어진 산 허리를 타고 간다



뒤돌아본 연대봉




누릉능


누릉능전망대




누릉능


야생염소를 만났다  사람을 보아도 피하지 않는다




다대포몰운대



가덕기도원


명지주거단지



가덕기도원에서 바라본 응봉산




동선새바지 도착  4시간의  산행 종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