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른봄 명지산에서 만난 야생화

댓글 0

야생화

2020. 3. 7.

3월초니 일찍은 일찍이다.

중순이후나 되야 피는곳인데

그래도 봉우리들은 많이 올라와 잇다.

몇몇 진사들이 찾다 없다고 돌아섰는데

한참을 두리번 거린후에야 눈녹은 곳에 

웅크리고 잇는 봉오리들을 볼 수 잇엇다.


귀목고개 가는 길에 복수초와 너도바람꽃이 제법 많이 보인다

이녀석이 가장 많이 벌어진 ㅎ

눈얼음을 뚫고 나온 한녀석 보기에도 당당하다


'야생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정사 야생화  (2) 2020.03.14
청노루귀 / 검단산  (2) 2020.03.13
이른봄 명지산에서 만난 야생화  (0) 2020.03.07
너도바람꽃   (2) 2020.03.02
변산바람꽃  (8) 2020.02.27
노루귀  (2) 2020.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