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마음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18. 7. 16.







                          여행이 끝날 즈음에

                          떠나온 이유를 생각하듯이


                          눈앞에 펼쳐지는 자연은

                          그 속에 내가 있음을 알려준다.


                          우리는

                          늘 그 떠남을 안고 살아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