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품

댓글 0

Seeing the world with light/Feeling

2018. 8. 31.


 

 

 

너에게 다가설 때마다

조금씩 열어주던 마음

 

지워졌던

너의 기억이 되살아나

 

나에게 보여주는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