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나무 11

댓글 0

Seeing the world with light/Feeling

2018. 12. 27.







    



 

 

                              온몸 가득 고요를 담고

                              흔들리는 소리

 

                              겨울 나무는 어둠 속에서만

                              이야기를 풀어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