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리밭 3

댓글 0

Seeing the world with light/Feeling

2020. 6. 22.

 

 

 

시간에 부서져도

늘 푸른 바다였으면

 

마음속에는

언제나 한결같은 생각이 자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