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 룻 재

산 넘어 산을 찾아서... blog.daum.net/maountain199

강진 만덕산 진달래꽃 산행 1

댓글 6

이산저산

2019. 4. 1.

2019년 3월 31일 전남 강진 만덕산 진달래꽃 산행.....

산행코스 : 석문공원-용문산-바람재-만덕산-백련사-다산초당-연인의길-석문공원....

산행시간 : 08시 50분 - 14시 40분(5시간 50분)....   * 홀로 넉넉한 산행....


홀로서 느긋한 산행을 찾아 나선다...

비박을 가려다 취소를 하고 홀로서 모처럼 봄꽃을 찾아 만덕산으로 향하여 도착하니

바람이 장난이 아닐 정도로 거세게 불어 온다....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석문교에서 산행을 시작 한다.....




새로이 생긴듯한......




사랑의 다리를 건너 사랑의 구름다리로 향하며.....




중턱에 걸처있는 정자를 올려다 보며.....




석문공원 안내도......




석문공원 기암괴석이 있는 사랑의 다리로 향하는길......




진달래꽃이 나를 맏이하고.....




다리를 올려다 보며.....




다리에 올라서니 바람이 엄청난다....




기암괴석 석문산 바위벽......




바람이 거센 다리를 건너며....




석문공원에도 벚꽃이 피고있다....




지나온 사랑의 다리.....




다리를 건너 첫발을 내딛으니 진달래꽃이 활짝 나그네를 반긴다....




전망대로 오르는 길에도 꽃이 아름답다....




지금도 진행형으로 흘러 내리는 바위의 돌들.....




남도 명품길이 사랑의 구름다리를 따라서 석문산으로 넘어 간다.....




용문산을 올려다 보며......



멋진 진달래꽃이 만개를 하고 다음주 정도면 절정에 이를듯 하다.....




아침 햇살에 더욱더 선명한 진달래꽃.....




참 아름답다는 말만이.....




몇년만에 이렇게 아름다운 진달래꽃을 볼수 있다니.....

지난해는 우박과 눈에 초토화 되어 버렸던 진달래꽃 올해는 너무나 아름답다.....




바위 넘어로 진달래꽃과 석문산 바위벽이 교차된다.....




용문산으로 오름길 꽃은 양옆으로 나그네를 반겨준다.....




조망이 좋은곳에서 다시 내려다 보며.....




석문공원 멋진 정자는 오늘 길이 아니여 지붕만 보고 오른다.....




바위벽 옆으로 오르는 길을 따르며.....




멋진 바위들.....




멀리 강진만 바다를 바라보며.....




다시 로프가 있는 험로길 오름길......




용문사와 사랑의 구름다리 갈림길.....




너덜이 있는곳 오름길.....




길게 멋지게 이어지는 남도공룡능선.....

남도공룡능선은 강진 만덕산-석문산-덕룡산-주작산-두륜산-달마산-땅끝까지 가는 능선길 이다...

마땅히 부르는 이름이 없어 *남도공룡능선* 이라고 불러 본다...

전구간 산행은 3구간으로 나누어 산행을 하면 무리가 가지 않는다....

첫구간은 옥룡사에서 시작하여 만덕산-석문산-덕룡산-북주작산-작천소령까지가 좋다...

둘째구간은 작천소령에서 주작산-두륜산-닭골재까지가 좋다 이구간 부터는 땅끝기맥길 이다....

마지막 구간은 닭골재에서 달마산을 지나 땅끝까지 가는 땅끝기맥길을 따르면 된다...

봄철 동백꽃 벚꽃과 진달래꽃이 필때면 일품이다...




광산 자리에 들어선 태양열전기 시설들.....




험한 바위길 돌아서는곳....




진달래꽃 생강꽃 길을 걸으며......




길게 이어지는 남도공룡능선이 남성미를 자랑한다....




강진만을 둘러싼 섬들과 완도 오봉산.....




멋진 바위 전망대에 올라서서 쉬어 가며.....




바위에 걸터 앉을 조망쉼터......




이어지는 능선길 부드럽게 육산으로 바람재까지 이어진다.....




멋진 진달래꽃.....




1시간여를 왔는데 여지껏 이거리 라니.....




용문산 봉우리를 건너다 보며.....




용문산 정상....




생강꽃과 진달래꽃의 조화.....




생강꽃이 산길을 지키고 있다.....




지나온 봉우리를 돌아 보며......




바위 사면으로 지나가는길 멋진 진달래꽃.....



산중 혼자 걷는길은 너무나 한가롭고 편안한 길이다....




깍은듯 사면을 이루는 바위....




지나온 봉우리....




이제 만덕산 깃대봉이 저만치 들어 온다.....




중간 군데군데 바위산과 육산이 번갈아 다가오는 만덕산은 멋진 봄산이다....




내려서는 능선에서....




남근석.....




확대 해본 남근석.....




길게 이어지는 능선길 진달래꽃이 한가하게 피어있다....




마삭줄기로 이루어진 길을 오르며.....




바람재로 향하며.....




월출산이 머리만 내밀고 있다.....




가학산,흑석산을 바라보며.....




해남 금강산쪽을 바라보며.....




벌목지역을 가로질러 가면서....

바람이 사람을 날려 버릴듯 불어 온다.....




지나온길과 멀리 남도강해능선길.....




옛 초소가 있는곳.....




임도길 끝자락 초소에 리본을 한장 달아보며.....




다시 바람재로 가는길 진달래 예뿐꽃.....




편백나무 숲길을 걸으며.....




바람재.....




바람재 사거리길을 지나며.....




만덕산 오름길 바위 구간이 나오는곳.....




수즙듯 아름다운 진달래꽃.....




지나온 능선길을 바라보며.....




바윗길을 따라 오르며.....




햇살에 더 멋진 진달래꽃......




부드러운 육산구간 초소가 있는 능선길.....




바위 전망대롷 가는길 참으로 꽃은 아름답다.....




거대한 바위 봉우리를 올려다 보며.....




나한바위.....




만덕산 정상 깃대봉 북사면.....




멋진 바위들 마치 나한의 모습으로.....




동물 형상의 바위들.....




만덕산 최고의 전망바위에 서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