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회사 누리아이티

지문인식카드 및 정보자산 2차 인증 보안SW 전문기업

복잡한 비밀번호를 사용하고 주기적 재설정 해도 사이버 공격에 여전히 노출

댓글 0

▶ BaroSolution/BaroPAM

2020. 9. 12.

국내 인터넷 관련 전문가 10명 중 4명, 온라인 계정 탈취 당한 경험 ‘있다’.
 
인터넷 보안 전문가는 “사용 중인 웹사이트에 비슷한 비밀번호를 적용해 오다가 해킹으로 탈취돼 비밀번호를 변경했으나, 나 자신 조차도 변경한 비밀번호를 기억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특수문자를 포함하라는 기준이 생겼지만, 기존에 수많은 곳에 적용한 비밀번호와 다르고, 가입하는 웹사이트마다 허용하는 특수문자의 제한이 있어서 이에 대한 기억을 일일이 하지 못한다. 자신이 변경한 비밀번호를 기억 못해 해당 비밀번호 재설정에 시간과 비용 낭비를 빈번하게 경험하고 있다”고 비밀번호 기반 로그인 기능 사용의 불편함을 토로했다.
 
미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가 최근 발표한 패스워드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주기적으로 비밀번호를 변경하는 것이 온라인 해킹 침해를 결코 막지 못한다고 한다. 주기적인 비밀번호 변경은 약한 비밀번호를 생성시킬 가능성이 높을 뿐만 아니라 사용자는 수십 개의 비밀번호를 기억하지 못해서 결국 어디엔 가는 써 놓게 된다는 것이다. NIST는 패스워드 가이드라인 개정을 통해 비밀번호를 특수문자를 포함한 여러 문자로 조합하고 일정 기간마다 바꾸도록 하라는 강제요건을 삭제했다.
 
기업 및 개인의 정보 유출에 대한 해킹 피해보도는 잊혀질 만 하면 계속 발생되고 있으며, 이에 대한 피해는 심각한 수준이다. 보다 근본적으로 해킹에 안전한 2차 인증키(일회용 인증키)를 사용하여 대응하여야 한다는 인식이 사회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므로, 정보자산 로그인 시 비밀번호 만으로는 결코 안전하지 않으며 매번 사용할 때마다 비밀번호를 대체할 수 있는 새로운 적용 방안(추가 인증, 비밀번호 대체, 새로운 비밀번호)이 필요하다.
 

우리의 미션은 정보자산의 OS와 어플리케이션에서 비밀번호를 없애는 것이다. 우리가 비밀번호를 계속 사용하는 한 우리의 프라이버시와 정보자산이 안전할 수도 편리할 수도 없다는 것을 누구나 알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우리는 비밀번호를 제거할 수 있는 특별한 보안 기술인 정보자산 2차 인(추가 인증) 솔루션인 BaroPAM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이 미션을 반드시 달성할 수 있다.
 
모든 정보자산의 사용자 식별.인증에 대한 일외용 인증키 적용은 선택이 아닌 반드시 필수로 적용되어야 할 보안 대비책으로 이로 인하여 보다 안전하게 정보자산을 보호할 수 있다.

사업자 정보 표시
주식회사 누리아이티 | 이종일 | 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 186 로뎀타워 617호 | 사업자 등록번호 : 258-87-00901 | TEL : 010-2771-4076 | Mail : mc529@nurit.co.kr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